예장 합동 권순웅 총회장 부활절 메시지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부활하신 예수님 찬미합니다”

▲권순웅 총회장. ⓒ크투 DB

▲권순웅 총회장. ⓒ크투 DB
예장 합동 권순웅 총회장(주다산교회)이 2023년 부활절 메시지를 발표했다.

권순웅 총회장은 “튀르키예, 시리아 지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대한민국을 핵으로 위협하는 북한의 도발, 경제위기 심화 등 국가부터 가정까지 주름살을 짙게 만든다”며 “넷플릭스의 <나는 신이다> 방영으로 JMS가 얼마나 심각한 이단인가 충격을 줬고, 신천지를 비롯한 이단들의 활동은 사회공동체뿐 아니라 교회공동체를 무너뜨리려 하고 있다. 또 저출산 문제는 모든 것을 삼켜 버리는 블랙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권 총회장은 “그러나 그리스도의 부활하심이 우리의 소망이다. 재난의 모든 그림자는 죄로 인한 사망의 그림자이다. 사망의 그림자를 이길 수 있는 것은 빛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 생명”이라며 “부활 예수님이 샬롬의 주님으로 오셨다. 주님은 부활하신 후 제자들에게 ‘샬롬’으로 말씀하셨다. 칼빈은 샬롬의 왕이 주는 ‘평정, 행복과 번성’이 함께 함을 강조했다. 이는 샬롬의 부흥”이라고 전했다.

그는 “주의 몸된 교회는 부활 주님을 믿음으로 샬롬 부흥을 누려야 합니다. 이 시대를 향해 교회는 부활 예수님의 증인으로 불 붙어야 한다”며 “부활 예수님의 생명사역으로 샬롬 부흥 교회를 세우자. 개혁주의 신학 Basic, 살아있는 Worship, 역동적인 Small group, 체계적 제자양육, 샬롬축복 전도로 부흥하는 다음 세대 사역, 하나님 주권 리더십 Up, 발전을 통해 샬롬 부흥을 경험하고 누리며 부활 예수님 증인의 사명을 다하자”고 권면했다. 다음은 메시지 전문.

부활하신 예수님 찬미합니다

감람산 위에 앉으셨던 예수님에게 제자들은 물었습니다. 세상 끝에는 무슨 징조가 있으리이까(마 24:3 상반절), 이 시대에 재난의 징조가 도처에 일어나고 있습니다. 4년여 코로나 팬데믹은 지구를 멈추게 하는 듯한 재난이었습니다.

어떤 재난도 교회 회집을 멈추게 하지는 않았습니다. 전염병의 위력은 흩어지면 살고 모이면 감염된다는 것이었습니다. 교회는 알곡 성도와 쭉정이 성도로 나누어졌습니다.

2023 한국교회 트렌드는 플로팅 크리스천(부평초 교인)을 양산하게 되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가나안 성도보다 더 세속화된 SBNR(Spiritual But Not Religious) 성도를 만들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영적이라고 하지만 교회 중심의 성도가 아니라는 것입니다.

튀르키예, 시리아 지진으로 사망자만 58,000여명, 부상자 127,000여명, 재산 피해액 미화 841억 달러가 추산(3월 21일 현재)됩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전쟁은 사망자만 30만명이었습니다. 대한민국을 핵으로 위협하는 북한의 도발은 멈추어지지 않습니다. 여기에 경제위기의 심화가 국가로부터 가정에 이루기까지 주름살을 짙게 만듭니다.

넷플릭스의 <나는 신이다> 방영으로 JMS 가 얼마나 심각한 이단인가 충격을 주었습니다. 신천지를 비롯한 이단들의 활동은 사회공동체뿐아니라 교회공동체를 무너뜨리려고 하고 있습니다. 국가와 민족 교회공동체를 위협하는 심각한 것은 저출산의 문제입니다. 0.78 출산율은 국가의 모든 것을 삼켜 버리는 블랙홀이 될 것입니다.

2023년을 한 마디로 다중위기의 시대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는 종말재난의 징후이기도 합니다. 이런 환난 가운데도 우리는 소망을 가져야 합니다.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함은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 마음에 부은바 됨이니라”(롬 5:5)고 말씀했습니다. 이 소망은 바로 “내가 받은 것을 먼저 너희에게 전하였노니 이는 성경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 죄를 위하여 죽으시고 장사 지낸 바 되셨다가 성경대로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사”(고전 15:3-4) 말씀입니다.

그리스도의 부활하심이 우리의 소망입니다. 재난의 모든 그림자는 죄로 인한 사망의 그림자입니다. 사망의 그림자를 이길 수 있는 것은 빛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생명입니다. 부활 예수님이 샬롬의 주님으로 오셨습니다. 주님은 부활하신 후 제자들에게 나타나셨을 때에 “샬롬”으로 말씀하셨습니다. 칼빈은 샬롬의 왕이 주는 ‘평정, 행복과 번성’이 함께 함을 강조했습니다. 이는 샬롬의 부흥인 것입니다.

주의 몸된 교회는 부활 주님을 믿음으로 샬롬부흥을 누려야 합니다. 이 시대를 향해 교회는 부활 예수님의 증인으로 불 붙어야 합니다. 총회 107회기는 샬롬 부흥의 해입니다. 부활 예수님의 생명사역으로 샬롬부흥 교회를 세웁시다. 개혁주의 신학 Basic, 살아있는 Worship, 역동적인 Small group, 체계적인 제자양육, 샬롬축복전도로 부흥하는 다음세대사역, 하나님 주권리더십의 Up, 발전을 통해 샬롬부흥을 경험하고 누리며 부활 예수님 증인의 사명을 다합시다.

2023년 4월 4일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 권순웅 목사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123 신앙과 삶

CT YouTube

더보기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