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정부, 수감 중인 미얀마 침례교 목회자 즉각 석방 촉구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미얀마 기독교인들은 반란 단체와 군부 양쪽에서 박해를 받고 있다.  ⓒ오픈도어

▲미얀마 기독교인들은 반란 단체와 군부 양쪽에서 박해를 받고 있다. ⓒ오픈도어
미 정부는 3개월 전 미얀마 정권에 의해 체포돼 수감된 침례교 목회자 칼람 샘슨(Hkalam Samson)의 즉각적인 석방을 요구했다.

카친침례회(Kachin Baptist Convention, 이하 KBC) 고문인 샘슨은 12월 초 소수민족 무장단체의 대원을 만나고 미얀마 평등정부 구성원과 기도 모임을 가진 혐의로 체포됐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네드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최근 언론 브리핑에서 “우리는 미얀마 군부가 저명한 카친족 기독교 지도자인 칼람 샘슨 박사를 체포하고 구금한 것을 규탄한다”고 밝혔다.

2021년 2월 쿠데타 이후 현지에서 타트마도(Tatmadaw)로 알려진 군부 당국과 소수민족 민병대 사이의 갈등은, 소수민족 민병대가 민주화 시위대를 지원하면서 더욱 격화됐다. 정치범지원협회에 따르면, 군부는 3일(현지시각) 현재 3천 명 이상을 살해하고 약 2만 명을 체포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우리는 그의 안녕과 안전에 대해 매우 우려하고 있으며, 파트너와 동맹국이 정권에 모든 혐의를 철회하고 목사 삼손을 즉시 무조건 석방할 것을 촉구하는 데 동참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과거 KBC 회장 겸 총무를 역임한 샘슨 박사는 ‘카친독립’(Kachin Independence)의 정치 분파인 ‘카친독립기구’(Kachin Independence Organization, KIO)와 군대 및 지역사회 간의 의사소통을 촉진해 온 지역 종교 및 정치 지도자 그룹인 ‘전국카친고문협회(Kachin National Consultative Assembly)의 회장이다.

미얀마는 1948년에 시작된 세계에서 가장 긴 남북 전쟁의 본거지로, 분쟁 지역은 인도, 태국, 중국과 미얀마의 국경에 위치해 있다.

기독교인은 대다수 불교 국가의 7% 이상을 차지하고 있지만, 인도와 국경을 접하는 친주와 중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카친주에서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기독교인들은 또한 태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카야주 인구의 상당 부분을 차지한다.

구금된 샘슨은 지난 10월 마을에서 열린 KIO 기념일 콘서트에서 발생한 군부 공습의 희생자 60명 이상의 장례식을 주선하고, 중상을 입은 이들이 가장 가까운 병원에서 응급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

사건 발생 한 달 후, 그는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미얀마 기독교 단체들을 대표하는 미얀마교회협의회가 주최한 미치나에서 기도회에 참석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종교의 자유, 정의, 평화 및 책임을 수호해 온 샘슨의 사역’을 칭찬하며, “이는 비난할 것이 아니라 축하하고 본받아야 한다”고 했다.

이어 “우리는 또한 정권이 버마의 종교 활동가와 지역 사회에 대한 비양심적인 탄압을 중단하고 폭력을 종식시킬 것을 촉구한다”고 했다.

한편 미얀마 군부는 작년 11월 신학교 기숙사를 폭격해 최소 4명의 학생들에게 부상을 입혔다.

지난 6월 UN을 포함한 여러 보고서에 따르면, 군사 쿠데타 이후 군부가 기독교인을 포함한 종교적 소수자를 과도하게 표적으로 삼고 수백 명의 어린이를 공격하고 살해했다고 한다.

유엔 미얀마 인권 상황 특별보고관인 톰 앤드루스는 당시 보고서에서 “정부군이 아동에게 무자비한 공격을 하는 것은 장군들을 굴복시키려는 시도에서, 미얀마의 무고한 이들에게 막대한 고통을 가하려는 타락과 의지를 강조한다”고 지적했다. 

아동 살해에 초점을 맞춘 유엔 보고관은 보고서에 대한 진상조사에서 “어린이들이 구타당하고, 칼에 찔리고, 담배로 지져지고, 모의 처형을 당하고, 손톱과 이를 뽑혔다는 정보를 받았다”고 고발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