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욱 목사 칼럼] 지금은 성령으로 충만할 때

|  

▲설동욱 목사.

▲설동욱 목사.
지난달 8일 미국 켄터키주 애즈베리대학교 휴스 강당에서 촉발된 역사적 부흥 운동의 현장이 영상으로 소개되면서, 다시금 성령 운동의 중요성이 회자되고 있다. 이른바 ‘애즈베리 리바이벌(Asbury Revival)’이 시작된 장면이다. ‘리바이벌’이란 ‘재생’이라는 뜻인데, 다시 유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현장에 성령이 임하고 하나님의 역사가 일어나면서 24시간 예배를 인도자 없이 한 달 가까이 드린 현장이다. 예배당에 들어가지 못하고 줄을 서서 8시간을 기다렸지만, 설교를 듣는 기분이었지 지루하지 않았다는 고백을 들으면서 성령 강림의 현장임을 확신할 수 있었다.

과거 1906년 아주사 거리의 부흥 운동도 비슷한 맥락이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성령의 임재를 갈망하던 흑인 목사 윌리엄 시무어의 끈질긴 기도를 통해 아주사 거리의 부흥 운동이 일어났다. 이 운동이 오늘날 성령 충만을 강조하고 신유나 방언 등, 체험을 강조하는 오순절 운동의 모체가 되어, 전 세계적으로 믿을 수 없는 속도로 부흥했다.

하나님의 성령이 작은 켄터키주 애즈베리대학에서 우리 젊은이들에게 임하였다는 사실은 너무나 고무적이다. 우리 젊은 세대는 지금 영적 공허감을 경험하고 있다. 세계 곳곳에서 전쟁과 지진 등, 흉흉한 소문이 그치지 않고 미래가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지금이야말로 성령으로 충만할 때라고 하나님께서 주신 위로의 메시지가 아닌가 생각해 본다.

설동욱 목사(예정교회 담임, 남양주어린이미래재단 이사장)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