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미래교육원, 한국재난안전건강진흥원과 업무협약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다음 세대와 국민이 안전했으면 좋겠습니다”

▲협약식 모습.

▲협약식 모습.
글로벌미래교육원(원장 곽동현, 이하 교육원)은 한국재난안전건강진흥원(원장 김영민, 이하 진흥원)과 학교폭력 인식도 진단에 관한 업무협약 및 자문위원 위촉식을 지난 18일 진행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향후 학교폭력과 재난안전 인식도 진단을 확산해 재난과 폭력을 예방하고 피해를 최소화함으로써, 공익사업 활성화와 안전복지 실현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진흥원은 2018년 ‘대한민국 사회공헌대상’을 수상한 교육전문기관으로,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교육청, 전라북도교육청, 전라남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 삼성전자 등과 안전인식도 진단을 통한 비대면 안전교육을 10여 년간 수행해 왔다.

학교폭력 인식도 진단은 학부모용과 학생용 등 2가지이다. 학교폭력 피해 학생 통계를 바탕으로 나타나는 현상을 심리적 현상, 폭력적 변화, 우울적 현상, 불안적 요인 등 진단을 통해 빅데이터화로 각 영역을 나눠 피해 가능성을 예측하도록 개발했다.

학생용은 진단을 통해 실제 상황에서 선택과 행동을 미리 예측하고 잘못 알고 있거나 모르고 있는 취약점을 리포트를 통해 바로 알도록 하며, 학교폭력에 대한 경각심과 인식도를 높여주는 진단교육 프로그램이다.

곽동현 원장은 “학교폭력 인식도 진단이 실질적 교육현장에서 좋은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생과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더 노력하고 문화 의식이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곽동현 원장은 “교육위원과 상담위원은 전국 지역마다 늘려나갈 계획”이라며 “학교폭력뿐 아니라 모든 학대와 폭력, 위험 속에서 다음 세대와 국민이 안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외에 자문위원으로는 강치선·윤남희·이주호·백만기 교수, 상담위원으로 박석원·강신복·권예솜·이임숙 교수가 각각 위촉됐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