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리트레아 정부, 이유도 안 밝히고 잇달아 성직자 체포

뉴욕=김유진 기자     |  

오픈도어 “기독교인 1천 명 이상 수감돼”

▲에리트레아와 에티오피아 사이에 놓여 있는 티그레이 지역.

▲에리트레아와 에티오피아 사이에 놓여 있는 티그레이 지역.
크리스천연대월드와이드(Christian Solidarity Worldwide, CSW)가 동아프리카의 에리트레아에서 이달 초 이유 없이 체포된 가톨릭 주교와 사제 2명의 석방을 촉구하고 나섰다.

영국에 본부를 둔 기독교 박해 감시단체인 CSW와 휴먼라이츠컨선 에리트레아(HRCE)가 최근 발표한 공동 성명에 따르면, 에리트레아 정부는 이달 11일 세그네이티 소재 성미카엘교회의 미흐레타브 스테파노스 신부를, 다음 날인 12일 테네시 마을의 카푸친 소사이어티에서 아브라함 해브톰 게브레마리암 신부를 체포했다.

현지 소식통은 두 신부가 비인도적이고 열악한 환경으로 알려진 아스마라 북부의 아디 아베토 교도소에 수감됐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로부터 3일 뒤, 당국은 유럽 방문을 마치고 귀국하던 세르게이네티 가톨릭 교구의 초대 주교인 피크레마리암 하고스를 아스마라 국제공항에서 체포했다. 지난해에는 미국 플로리다 데브레 아부네 아레가위 올랜도 정교회 설립자이자 미국 시민인 키로스 체게이 신부를 에리트레아에서 체포했다.

두 단체는 공동 성명에서 “정부는 성직자들을 체포한 이유를 아직도 밝히지 않고 있다”면서 “자의적인 체포가 에리트레아에서 정의와 화해를 요구하는 가톨릭 지도자들의 요구와 관련이 있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체포된 4명의 성직자들은 2014년과 2018년 ‘화해와 정의를 촉구하는’ 목회 서한을 에리트레아 정부에 보낼 때 참여했다. 이 서한은 “인간의 존엄과 권리에 대한 존중이 평화의 초석”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피크레마리암 주교는 2019년 에리트레아 정부가 가톨릭 보건시설 22곳을 압류 및 폐쇄한 것에 반대했다.

CSW에 따르면, 앞서 이 성직자들은 교인들에게 에티오피아 티그레이 지역에서 약탈한 물건을 구입하지 말 것을 권장했다. 이 분리주의 전쟁에는 에리트레아 군부대가 개입되어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에 대해 가톨릭뉴스서비스(CNS)는 현지 소식통을 인용해, 체포된 주교들이 설교 중 에리트레아의 인권 침해를 부각시킨 혐의로 기소됐을 가능성을 시사했다.

현지 소식통은 에리트레아 정부의 인권 침해로는 “부모에 대한 구금, 의무군 동원, 청년 강제 징집, 주택 폐쇄, 전쟁 동원령 거부자 소유의 가축 몰수 등이 포함된다”고 밝혔다.

2020년 11월, 내전이 고조될 당시 CNN 등 외신들은 과거 티그레이 지역에서 자행된 민간인 학살에 대해 발표한 바 있다. 2002년 에리트레아는 가톨릭, 복음주의 루터교, 정교회 교파에 속하지 않는 모든 교회를 폐쇄시켰으며, 비인가 교회의 교인들을 체포하기 시작했다.

국제 기독교 박해 감시단체인 오픈도어는 에리트레아에서 1천 명 이상의 기독교인이 공식 기소 없이 수감돼 있다고 보고했다.

뿐만 아니라, 인가된 교단에 속한 교인들도 에리트리아 정부의 박해를 받고 있다. 과거 에리트레아 정부의 지나친 교회 간섭에 저항했다는 이유로 해임됐던 전 에리트레아정교회 총대주교는 15년 넘는 수감 생활을 끝내고 가택 연금 상태로 지내다가 올해 초에 사망했다.

에리트레아의 유일 정당인 민주정의인민전선 대표이자 대통령인 이사이야스 아페웨르키(75)는 무자비한 독재자로 정평이 나 있다. 인권단체들은 아페웨르키 대통령의 종교 탄압이 종교 자체가 아닌, 군중의 정치세력화에 대한 두려움 때문인 것으로 분석한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기성

“말라버린 눈물과 묻혀버린 회개, 성결 회복하자”

120년 앞두고 회개로 새 출발 전국 교회 회개 운동 동참 요청 한국교회, 초기엔 매력 잘 발휘 지금 메시지도 차별점도 없어 회개는 생소, 사중복음은 무시 다른 교단들과 다를 바 없어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류승동 목사) 제118년차 총회가 ‘회개와 상생…

제11차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 기자회견

“교육선교, 개종에서 삶의 변화까지 총체적 복음 전파”

(사)파우아교육협력재단(PAUA)이 주최하는 ‘제11회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가 오는 7월 11일부터 12일까지 온누리교회(서빙고) 청소년수련원에서 ‘선교지 미래와 방향성’을 주제로 열린다. 2018년 미주에서 열린 이후 6년 만이다. 20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에서 …

한국교회법연구원 창립 20주년

“법 지키지 않는 한국교회… ‘공범’ 되고 싶지 않았다”

“20년 전보다 성경·교회·국가법 오히려 안 지켜 연구원 존재 자괴감 들기도 하지만 사명 다할 것” 성경과 교회법·국가법을 연구하며 교회 내 분쟁을 조정하고 한국교회의 건강한 본질 회복에 힘써 온 한국교회법연구원이 창립 20주년을 맞았다. 올해로 90세인 …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동성 파트너 건강보험 피부양자 인정, 정치적 판단 안 돼”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등 시민단체들이 “대법원은 삼권분립 원칙에 따라 사법적극주의 유혹 배격하고, 헌법질서에 반하는 동성애 파트너의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불허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

2024 예장 통합, 신년감사 및 하례식

“김의식 총회장, 직무 중단하고 자숙을”

예장 통합 총회장 김의식 목사 논란과 관련, ‘총회장 정책자문위원회(위원장 손달익 목사, 이하 자문위)’가 직무 중단과 자숙을 권고했다. 현직 증경총회장들로 구성된 자문위는 6월 19일 모임을 갖고, “현 총회장과 관련하여 사과와 함께 무거운 마음으로 권고…

이루다 미니스트리

이루다 미니스트리 첫 <파이어 성령 컨퍼런스>, 2천 석 전석 조기 마감

오는 8월 1일(목)부터 3일(토)까지 3일에 걸쳐 수원 신텍스에서 진행되는 가 사전 예약 접수를 시작한 지 불과 2주 만에 2천 석 전석 마감됐다. 이루다 미니스트리(대표 주성민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담임목사)는 전국 초교파 중·고·청년대학부 성령 컨퍼런스인 이번…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