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락 목사
▲이종락 목사가 美 라이브액션 라이프어워드에서 ‘올해의 생명상’을 수상했다. ⓒ주사랑공동체 제공
주사랑공동체 ‘베이비박스’ 이종락 목사가 17일 미국 최대 생명보호단체 라이브액션(LIVE ACTION)이 주최하는 제3회 생명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생명상’을 받았다. 주사랑공동체에 따르면, 이는 아시아인 최초이자 한국인 최초로 받은 상이다.

LIVEACTION LIFE AWARDS Gala 2022에서 이 목사를 포함해 캐나다 친생명보호 운동가 메리 와그너, 미국 미시시피주 최초의 여성 법무부장관 린 피치도 이날 같은 상을 받았다.

이종락 목사는 시상대에서 “이 상은 생명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현장에서 생명을 구하기 위해 활동하는 모든 분들을 대신해 받았다”며 “천하보다 귀한 생명을 살리기 위해 베이비박스에서 헌신하고 있는 직원들과 자원봉사자, 후원자 분들과 함께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또한 중한 질병에 걸린 아내의 수고에 대해서도 감사함을 잊지 않았다.

소감을 들은 많은 사람들이 일제히 일어나 이종락 목사를 향해 5분간 기립박수를 보내는 진풍경도 이어졌다.

라이브액션 설립자이자 대표인 라일라 로즈(Lila Rose)는 “이종락 목사는 드롭박스 영화를 통해 미국의 생명보호운동에 불씨를 살린 위대한 분”이라며 “직접 상을 전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밝혔다.

이 시상식은 17일 오후 7시(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데이나포인트 리츠칼튼호텔에서 열렸다.

이종락 목사 서윤화 목사
▲(왼쪽에서 두 번째와 세 번째) 주사랑공동체 베이비박스의 이종락 목사와 아름다운피켓의 서윤화 목사. ⓒ주사랑공동체 제공
라이브액션 라일라 로즈 이종락 목사
▲美 라이브액션 설립자 라일라 로즈(왼쪽)와 주사랑공동체 베이비박스의 이종락 목사(오른쪽). ⓒ주사랑공동체 제공
한편 이날 이종락 목사를 축하하기 위해 한국입양홍보회 설립자인 스티브 모리슨 회장(美MPAK)과 아름다운피켓 서윤화 목사가 함께했으며, 행사에는 미국 정재계 인사와 생명보호단체 등이 참석해 그 열기를 더했다.

또한 (재)주사랑공동체 베이비박스와 미국 프로라이프 단체인 라이브액션은 지난 16일 생명보호운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아시아와 국내에 생명보호운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