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 믿을 수 없는 책? 전능신교 교리도 거짓
하나님, 여성으로 두 번째 성육신? 비성경적
‘전능하신’, 마지막 시대 하나님 이름 주장도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동방번개 진용식
▲세미나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협회장 진용식 목사) 주최 ‘동방번개(일명 전능신교) 상담 세미나’가 전국에서 동방번개에 대한 최신정보와 대처방법에 대한 노하우를 얻기 위해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9월 15일 안산 상록교회(담임 진용식 목사)에서 열렸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소속 이단상담사들의 연수교육 과정으로, 최근 진용식 목사가 출간한 『동방번개(전능신교)의 정체와 상담(기독교포털뉴스)』이라는 도서를 중심으로 진행했다.

진용식 목사는 동방번개 핵심교리 중 성경관, 여성 재림주 교리, 성육신 교리, 재림 교리, 새 이름 교리 등 다섯 가지 주제를 집중 진단했다. 그는 동방번개의 원문 교리서와 유튜브 영상 등을 통해 그들의 주장을 그대로 보여준 후, 이를 어떻게 반증하고 피해자들을 상담할 수 있는지 제시했다.

먼저 ‘동방번개의 성경관’에 대해 “동방번개는 ‘성경은 시대가 지난 책이고, 성경만을 주장하면 바리새인이고, 맹신하면 하나님께서 증오하신다’, ‘성경에서 벗어나야 구원받을 수 있다’고 주장하면서도, 자신들의 모든 교리는 성경에 기초하고 있다는 모순적 주장을 하고 있다”며 “그러므로 전능신교 말대로 성경이 믿을 수 없는 책이라면, 그들의 모든 교리도 믿을 수 없는 것이 된다”고 꼬집었다.

두 번째로 ‘여성 재림주 교리’에 대해 진 목사는 “동방번개는 여 재림주 교리의 정당성을 확보하기 위해 하나님께서 인간을 창조하실 때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 더 나아가 남자를 구원하신 하나님이 여자도 구원한다는 것을 인식케 하기 위해 여자로 두 번째 성육신한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이는 비성경적”이라며 “예수님은 남자를 구원하기 위해 오신 것이 아니라,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해서 육신을 입으시고 속죄의 제물이 되셨다”고 반박했다. 그는 “여자를 구원하기 위해 재림주가 여자의 몸을 입어야 한다면, 노인을 구원하기 위해서는 노인의 몸을 입어야 하는가?”라고 반문했다.

세 번째로 ‘성육신 교리’와 ‘재림 교리’에 대해선 “동방번개는 말세에 하나님이 두 번째로 성육신하시고, 이를 통해 완전한 영광을 얻는데 그 두 번째 성육신이 중국으로 왔다고 주장한다”며 “이러한 교리는 예수님께서 단번에 드리신 구속의 사역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진 목사는 “성경에는 두 번째 성육신과 관련한 어떤 암시도 없고, 더구나 중국 여성의 몸을 입고 오신다는 기록은 전혀 없다”며 “재림은 성육신으로 오시는 것이 아니라, 하늘로부터 천사장의 소리와 하나님의 나팔소리로 친히 강림하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 ‘새 이름 교리’에 관해선 “동방번개는 시대마다 하나님 이름이 바뀌는데, 마지막 시대 하나님의 이름은 ‘전능하신 하나님’이라고 주장하지만, 하나님의 이름은 바뀌지 않는다”며 “‘전능하신 하나님’은 하나님의 새 이름이 아니고, ‘전능하신’이라는 말은 ‘은혜로우신 하나님’, ‘사랑의 하나님’처럼 하나님 이름 앞에서 수식해 주는 명칭일 뿐”이라고 전했다.

진용식 목사는 강의 중간마다 ‘전능하신 하나님교회’ 유튜브 채널에서 제작한 동영상을 함께 시청하며, 문화적 통로를 통해 공격적 포교를 펼치는 동방번개의 위험성을 살폈다.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동방번개 진용식
▲진용식 목사가 강의하고 있다.
이날 세미나는 강신유 목사(한국기독교이단상담사협회 서기, 광신대 교수) 사회로 김건우 목사(서울 강남상담소장, 은혜와평강교회) 기도, 서영국 목사(예장 고신 이대위원장), 주기수 목사(인기총 이대위원장), 고광종 목사(인천상담소장)가 축사, 피터 차 목사(중국 요녕성 해성신학교 학장)가 격려사 등을 맡았다.

서영국 목사는 축사에서 “구원관이 혼란스러워지는 때, 진용식 목사님 사역을 통해 견고한 구원관, 분명한 종말관이 바로 잡혀갈 수 있음에 감사하다”며 “상담사 과정을 통해 누구에게나 견고한 복음을 전할 수 있는 사람이 된 것이 정말 축복받은 일이다. 그 일에 동역하고 쓰임받을 수 있도록 이단상담 사역자로 함께하는 여러분을 축복한다”고 말했다.

주기수 목사는 “한국에서 진용식 목사님을 통해 동방번개에 빠진 이들을 건질 수 있는 상담법을 최초로 개발한 것은 중국 선교에 있어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그동안 중국에서 추방당할 수밖에 없던 선교사들이 동방번개에 빠진 이들을 구원함으로, 중국 선교의 길도 함께 열리기를 소망한다”고 축사했다.

고광종 목사는 “동방번개 교리 분석, 반증 상담 세미나가 시급히 필요한 상황에서, 세계 최초로 동방번개 반증법을 만든 진용식 목사의 직강으로 방법을 들을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하고, 수강자들에게 큰 축복이 아닐 수 없다”고 전했다.

피터 차 목사는 “한국의 탁월한 이단상담가 진용식 목사님의 제자로 배울 수 있어 감사하다”며 “중국산 이단인 동방번개 때문에 중국인으로서 마음이 아프다”고 안타까움을 전했다.

차 목사는 “지금 동방번개는 중국 현지인뿐 아니라 한국에 있는 유학생, 노동자들을 노리고 있지만 대처할 방법을 모르는 게 큰 문제”라며 “동방번개를 대처하고 피해자들을 구해 내는데 진용식 목사님 저서가 큰 도움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격려사를 전했다.

이어 피터 차 목사, 김상헌 목사(동북삼성기독교협회 반이단대책 위원장)를 한이협 전문위원으로 위촉했다. 상록교회 한지혜 집사는 바이올린 특주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