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원로포럼이 ‘엔데믹 코로나! 한국교회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5월 26일 오후 열렸다. 미래적 관점에서 발제한 연동교회 원로 이성희 목사(추양재단 이사장)는 “교회는 묵묵히 사회를 섬기는 디아코니아의 교회가 되어야 한다. 믿음에 행위를 더해 ‘신앙생활’이 아닌 ‘생활신앙’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