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여의도순복음교회
▲윤석열 후보가 지난해 10월 10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주일 예배에 참석한 모습. ⓒ크투 DB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부활절인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진행되는 ‘2022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에 참석한다고 복수의 언론들이 보도했다.

배현진 당선인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울 통의동 사무실에서 정례 브리핑을 열고 이 같이 밝혔다.

한국교회가 함께 ‘부활의 기쁜 소식, 오늘의 희망’을 주제로 진행하는 이날 연합예배 설교자는 한교총 직전 대표회장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이다.

윤석열 당선인은 2021년 10월 국민의힘 2차 예비경선(컷오프) 이후 첫 주말 성경책을 들고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찾아 예배를 드렸다.

이날 예배에는 방역지침 완화로 여의도순복음교회 대성전 수용 인원인 1만 2천 석의 70%까지 참석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