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수록 분쟁 위기 고조··· 아동 심리적 영향 심각
한국 월드비전, 우크라이나 구호 20만 달러 지원

월드비전
▲루마니아월드비전 직원들이 국경에서 피란민 가족과 아동들을 만나고 있다. ⓒ월드비전
아동 중심 국제구호기관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지난달 25일 1차 성명서 발표에 이어, 아동 보호 및 지원을 촉구하는 2차 성명서를 3일 발표했다.

지난 1일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위기로 인한 인도주의 상황은 계속 악화되고 있다. 특히 13명의 아동을 포함한 142명의 민간인이 사망하고, 아동 26명을 포함한 민간인 408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파악했다.

난민의 수도 날로 늘어, 하루 평균 약 10만 명의 사람들이 국경을 넘어 폴란드, 헝가리, 루마니아 등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전했다.

월드비전은 이처럼 위기가 고조되는 상황에서 아동과 주민들, 특히 아동 약 750만 명이 심각한 위기로 내몰리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분쟁을 피해 강제 이주한 아동들이 매우 취약한 상황에 놓여 있음을 우려하고 있다.

이에 월드비전은 성명서를 발표해 모든 주체가 평화를 추구하고 아동 보호를 우선으로 인도적 지원할 것을 촉구했다.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은 “아동 중심 NGO인 월드비전은 이번 우크라이나 분쟁이 아동과 가정에 끼칠 심각한 심리적 영향이 가장 우려된다”며 “월드비전은 계속 이러한 상황들을 모니터링하고 아동 보호를 우선하며 인도적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월드비전은 심각한 인도적 위기에 처한 우크라이나 아동과 주민들을 돕기 위해 20만 달러(약 2억 2,800만 원) 규모의 긴급구호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현재 월드비전은 우크라이나에서 루마니아로 넘어온 아동과 주민들을 보살피고, 식수 등 기본 구호물자를 제공하고 있다. 또 아동들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인형을 제공하는 등 심리적 응급처치를 진행하고 있다. 다음은 성명서 원문.

월드비전
▲루마니아월드비전 직원들이 국경에서 피란민 가족과 아동들을 만나고 있다. ⓒ월드비전
고조되는 우크라이나 위기 속 아동에 대한 보호 및 지원을 촉구하는 성명서

월드비전은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위기 고조로 인해 무고한 아동과 주민이 입은 피해에 깊은 우려를 표한다. 분쟁 심화와 무력의 사용은 우크라이나 아동 약 750만 명을 심각한 위기로 내몰고 있다. 특히 분쟁을 피해 강제적으로 이주하게 된 아동들은 매우 취약한 상황에 놓여있다.

우리는 이미 시리아 및 아프가니스탄에서 분쟁이 아동에게 미치는 영향과 결과를 목도해 왔다. 분쟁으로 아동들은 사랑하는 이들을 잃었고, 주거지와 학교 및 의료시설 파괴로 적절한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심리적 외상, 강제 이주, 부상, 심지어 사망에 이르는 등 심각한 권리의 침해를 경험한다.

이에 월드비전은 모든 주체가 평화를 추구하고, 아동을 보호하며, 인도적 지원을 보장할 것을 촉구한다.

1. 반드시 평화를 추구해야 한다

모든 외교적 수단과 방식을 통해 평화를 추구해야 한다. 월드비전은 아동과 주민의 피해를 막기 위해 모든 주체들이 분쟁을 멈추기 위한 협상 타결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길 촉구한다.

2. 반드시 아동보호가 우선되어야 한다

이주 과정에서 분리될 가능성, 폭력, 방임, 학대, 착취, 인신매매 등의 위험에 처할 가능성이 높은 아동에 대한 보호를 최우선에 두길 촉구한다.

모든 주체가 국제 인도법 및 국제 인권법, 난민법을 준수하고, 민간인과 거주지, 병원, 학교를 포함한 민간시설을 공격의 대상으로 삼는 것을 중단하길 촉구한다.

3. 반드시 적절한 인도적 지원을 보장해야 한다

주변국들은 국제법에 따라 피난민을 보호해야 한다. 급변하는 현지 상황을 고려하여 관료주의에 따른 절차를 최소화하고, 충분한 양질의 자금을 시의성 있게 제공하여 난민과 국내 실향민에 대한 적절한 인도적 지원을 보장해야 한다.

겨울임을 고려하여 추위와 기초 서비스 접근 부족으로 야기될 피해를 최소화하고, 국경에서 아동과 주민의 이동 과정이 원활하게 진행되도록 자원과 역량을 늘려야 한다.

월드비전은 현재 루마니아로 유입되는 난민들을 지원하고 있으며, 몰도바에서도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전 세계 가장 위험한 지역에서, 가장 취약한 아동의 삶을 지켜온 월드비전은 우크라이나 위기에 대응하며 아동 및 주민과 끝까지 함께할 것이며, 소외된 아동들의 목소리가 잊혀지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