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준비위원회’가 리더십을 새롭게 정비하고 성공적 개최를 위해 박차를 가했다. 준비위는 최근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에서 제1차 준비기도회 및 임시회의를 열고, 대회장을 한교총 류영모 대표회장(예장 통합 총회장)에서 이상문 예수교대한성결교회(예성) 총회장으로 교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