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 시설 개선, 입소 장애인 생계비 등
“모든 장애인들이 건강한 연말 보내길”

변정수
▲변정수 씨. ⓒ밀알복지재단
방송인 변정수 씨가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을 통해 중증장애인 거주시설에 1천만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노후화된 중증장애인 거주 시설을 개선하고, 입소 장애인들의 생계비와 겨울철 난방비 지원을 위해 사용된다.

밀알복지재단 측은 “변정수 씨는 지난해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한 때도 방역물품을 기부해주시는 등 도움이 필요한 시기마다 온정의 손길을 전해 주셨다”며 “기부금은 변정수 씨의 따뜻한 마음까지 담아 지원이 시급한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로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변정수는 ‘기부 천사’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큼 오래 전부터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왔다. 올해 5월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1천만 원을 기부했다.

지난해 2월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저소득층 장애인과 독거노인을 위해 살균 스프레이 1천 개를 기부한 바 있다. 또 플리마켓, 기부 페스티벌 등을 개최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나눔 문화 확산에도 일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