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배 회복을 위한 자유시민연대’(대표 김진홍 목사/김승규 장로, 이하 예자연)가 14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교회 백신패스 도입 반대’ 입장을 거듭 밝혔다. 예자연 실행위원 심하보 목사(은평제일교회)는 “교회 내 백신패스 도입은 개인의 자유를 심각하게 침해하는 행위이고, 우리가 가진 최고의 자유인 종교의 자유와 개인의 자유권 중시 차원에서도 중지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