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성직자 500명 “전환치료금지법 통과 시 소송 불사”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폐기 촉구하며 온라인 서명 중

▲동성애 깃발. ⓒUnsplash

▲동성애 깃발. ⓒUnsplash
영국 전역에서 500명이 넘는 교회 지도자들이 “전환치료 금지법이 통과될 경우, 형사 소송도 불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르면, 이들은 제안된 금지법이 발효된다 해도 하나님을 향한 의무를 계속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하나님께서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남자와 여자를 만드시고 한 남자와 한 여자의 결혼을 위해 성을 예비하셨다고 자녀들에게 가르치는 것이 범죄가 되어선 안 된다. 그러나 제안된 법안에 따르면 그렇게 될 것 같다”고 했다.

이어 “현재 형태로 제안된 법안이 폐기되기를 간절히 기도한다. 우리는 범죄자가 되고 싶지 않으며, 정부에 순종하고 지지하는 데 높은 가치를 두고 있다”며 “그러나 성(性)과 결혼에 대한 기독교적 이해의 가르침을 포함해 정통 기독교 사역 관행들이 사실상 범죄가 된다는 사실을 인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우리는 이 문제에 있어 하나님에 대한 우리의 의무를 계속할 것이지만, 깊은 슬픔이 있다”고 했다.

이들은 여전히 온라인 서명을 받고 있으며, 공개서한은 금지법에 대한 정부 협의가 종료되기 며칠 전 발송된 것이라고 CT는 전했다. 기독교인들은 그들의 우려를 알리기 위해 정부 협의에 참여하라는 촉구를 받고 있다.

신학자이자 영국성공회 총회에 소속된 이안 폴 박사는 “현재 제안은 잘못 고려되고 있으며, 잘못 인식되고 있다”고 했다. 이어 “협의 문서 자체에서 알 수 있듯이, 강조된 많은 문제는 이미 불법이다. 전환 치료라는 용어가 잘못 정의돼 있으며, 제안서는 실질적인 관심과 명확한 생각보다 이념적 의제에 의해 주도되는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그는 “목회 사역이 범죄화되고 종교를 포함한 인권이 짓밟힐 위험이 있다”고 우려했다.

요크 트리니티 처치의 매튜 로버츠 목사는 “성(sex)와 젠더(gender)에 관한 표준적인기독교 가르침이, 제안된 금지령에 의해 범죄화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정부가 정상적인 사랑의 기독교 사역을 범죄화하는 한편, 트랜스젠더 이념이 가하는 끔찍한 피해에 휘말린 젊은이들을 돕는 것을 막는 법안을 고려하는 것 같다”며 “우리가 하는 어떤 것도 ‘치료’로 간주될 수는 없다. 그러나 제안서 초안은 너무 심하다. 기본적인 기독교 가르침에 대한 명백한 무지 때문에 완전히 표준적인 가르침이 우리와 아무 관련이 없는 이름으로 범죄화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기독교인들이 이해하는 ‘전환’은 놀라운 일이다. 우리 자신에게 초점을 맞춘 삶이 아닌, 우리를 지으신 하나님께 초점을 맞추는 것임을 깨다는 것이다. 이 제안된 법안은 예수 그리스도께 개종하는 것을 폭력이나 학대에 가깝게 묘사하고 있다. 이는 매우 잘못된 것”이라고 비판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