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사회단체전국협의회와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이 3월 30일 KBS IBC 문 앞에서 규탄 집회를 열고, KBS가 가정 해체를 지지한다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