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 트리
ⓒ대구중CE 제공
기독청장년면려회 대구중노회연합회(대구중CE, 회장 김해성 집사)가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미자립교회에 성탄 트리를 지원했다.

대구중CE 관계자는 “코로나19가 멈출 기세가 보이지 않는 가운데, 성탄과 연말을 준비하는 노회 내 미자립교회 충은교회, 파동세광교회, 물댄동산교회, 우록교회, 징검다리교회에 성탄트리를 지원하여 성탄의 의미와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섬김의 본을 보여주고자 했다”고 했다.

김해성 집사는 “코로나로 더 힘든 성탄을 보내는 지역의 미자립 교회에 작은 보탬이 되고 싶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지역의 교회와 이웃을 더 섬기고 돌아보는 연합회가 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