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푸라기 CCM
ⓒ프로시마뮤직 제공

강찬 목사가 주님을 향한 간절한 마음을 노래한 ‘지푸라기’를 발매했다.

강찬 목사는 2002년 1집 앨범 ‘여정’을 발표하며 데뷔한 후 7장의 정규 음반을 발매, 코스타 등 해외 사역을 이어오며 ‘하나님의 은혜’, ‘섬김’, ‘하늘을 봐’ 등으로 19년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 신곡 ‘지푸라기’는 싱어송라이터 곽은기(은휼)가 프로듀서와 작곡 및 편곡을 맡았다. 곽은기 싱어송라이터는 솔로 ‘은휼’이라는 예명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프로젝트 밴드 ‘원효로 1가 13-24’로 활동한 바 있다. 2004년 제15회 유재하음악경연대회 출신으로 2013년 Mnet 작곡가 서바이벌 슈퍼히트 TOP 2위를 차지하고, 이장희, 조규찬, 여행스케치, 임태경, 비, 김범수, 아웃사이더, 크라잉넛, 박재정, 포르테 디 콰트로, 등 다양한 뮤지션들의 앨범 및 방송, 공연의 작사, 작곡, 편곡, 피쳐링, 코러스 등 다양한 방면에서 참여해왔다.

또한 기타리스트 홍준호, 드러머 이정훈, 베이시스트 김세준, 필스트링이 연주로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지푸라기의 심정을 곡에 담기 위해 피아노를 주축으로 한 밴드 편성의 편곡 위에 오케스트라 연주의 따뜻함과 애절함을 더해 곡의 진정성을 담았다.

강 목사는 앨범 소개를 통해 가사의 영감에서 나머지 모든 음악 작업들이 시작됐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기도 했다. 그는 “오랫동안 음악산업 전반에 몸 담아온 (주)프로시마뮤직엔터테인먼트 유성우 대표가 새벽기도에 주님이 주시는 마음을 담아 가사를 쓴 것이 이 프로젝트의 시작이 되었다”며 “유성우 대표가 출석하고 있는 구로제일교회에서 함께 샬롬찬양대원으로 봉사하시던 여자 권사님 한 분이 암으로 힘겹게 투병하시는 모습을 보면서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심정으로 주님 앞에 서서 주님의 치유하심을 간절히 구하는 안타까운 모습을 그린 찬양곡”이라고 소개했다.

또 강 목사는 “이 모든 과정에서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보게 된다”며 “이 찬양을 통해 주님 앞에 서게되고 주님을 바라보는 시간이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