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하이선 경로

전국이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내리고 있다. 중북부지방은 흐리고 비가 오겠고, 충청이남지방은 비가 오다가 오후에 그치겠으나, 충청도 및 강원영동은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태풍 '하이선'이 예상과 달리 오늘 오전 9시쯤 울산 남쪽 해안에 상륙했다. 태풍 하이선 현재 위치는 곧 강원도로 진입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 중심에서 가까운 영동과 경북 지역에는 시간당 50mm가 넘는 물 폭탄이 집중되고 있다.

태풍의 이동경로를 따라 강한 바람이 예상된다. 특히, 강원영동과 경상도, 울릉도/독도, 제주도에는 최대 40m/s, 그 밖의 지역도 최고 20~30m/s의 거센 바람이 불겠다.

도시별 최근접 시간은 울릉도, 독도와 서울이 오후 2시, 강릉은 오후 3시, 고성과 속초는 오후 4시쯤이다.

부산은 오전7시 태풍 하이선이 지나갔다. 태풍의 눈은 바람이 몰아치는 태풍의 주변부와는 달리 맑고 고요하다. 태풍은 이 고용한 ‘눈’을 중심으로 왼쪽, 혹은 오른쪽으로 소용돌이를 친다.

예상 강수량(7일 11시~8일)
(7일까지)강원영동, 경상북도 : 100~300mm (많은 곳 400mm 이상)
강원영서(~8일) : 50~150mm (많은 곳 250mm 이상)
서울경기, 충청도(7일), 전라도(7일), 제주도(7일) : 30~80mm

낮 최고기온은 21도에서 29도가 되겠다.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강원영동을 제외한 중북부는 8일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9일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다. 한편, 동풍의 영향으로 11~12일은 강원영동에 비가 오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