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송촌장로교회의 박경배 목사가 광화문 집회와 사랑제일교회가 감염의 온상으로 비난받고 있는 현실에 대해 “다른 대규모 집회는 조사하지 않으면서 형평성에 어긋난다”며 “이제 검사 다 받았으니, 그동안에 잘못했던 정부의 방역 실패가 드러나리라 생각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