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당 굿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물리친다?
한국이 미신 국가라고 낙인 찍힐까 두렵다
전능하신 하나님께 긍휼과 자비를 구해야

쉘위풍류
한국교회언론회(대표 유만석 목사)에서 코로나19 사태에 대해 ‘역신을 물리는 기양제’를 개최한 한국문화재재단을 비판하는 논평을 28일 발표했다.

한국문화재재단은 28일 오후 서울 역삼동 LG아트센터에서 ‘쉘위풍류(Shall We Pungnyu): 쉘위, 액을 물리고 아으동동 벗마중 가네’라는 제목으로 창립 40주년 특별공연을 개최했다.

재단 측은 “처용을 불러 코로나19 역신을 물리게 하고, 어화 벗님과 함께할 축제와 풍류의 시작을 고한다”고 소개했다. 제1부에서는 ‘역신을 물리는 기양제(祈禳祭)’라는 이름으로 처용맞이(청신), 손님풀이(오신), 판굿(송신) 등 각종 굿을 진행했다.

이 행사에는 진도씻김굿 전수교육조교, 남해안별신굿 예능보유자 등이 출연했으며, 외교부와 문화재청, KB국민은행에서 후원했다.

교회언론회는 “국민들의 불안한 마음을 달래보겠다는 생각까지 막을 수는 없겠지만, 지방 무당들을 서울로 불러 ‘굿판’을 벌인다고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물러간다고 생각한다면 매우 우매한 일”이라며 “더군다나 외교부까지 가세하여 ‘굿판’을 벌이는 것은 국제적 망신을 자초하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한국이 무당으로 하여금 역병을 물리치려 한다는 미개국(未開國)으로 낙인찍히지 않을까 우려된다”며 “국가기관들이 불안한 국민의 마음과 정서를 이용해 혹세무민하겠다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라고 반문했다.

또 “역사적으로 볼 때도 조선말 명성왕후는 국고를 탕진하면서까지 무당들을 불러다 ‘굿판’을 벌여 국가가 망하는데 일조했다는 역사적 교훈을 잊지 말아야 한다”며 “우상이나 귀신은 사람의 마음을 혼미하게 할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우상과 귀신에게 절할 것이 아니라, 하나님 앞으로 가까이 나아와 우리의 죄를 회개하고 전능하신 하나님께 긍휼과 자비를 구해야 한다”며 “우상(偶像)과 미신(迷信) 섬기는 것을 좋아하고, 하나님을 배반하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진노와 심판이 기다리고 있다”고 역설했다. 다음은 논평 전문.

쉘위풍류
무당 굿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물리친다?
한국이 미신 국가라고 낙인 찍힐까봐 두렵다

코로나19바이러스로 전 세계와 온 나라가 큰 피해를 입고 있어서, 우리나라에서도 의료진, 정부와 방역 당국, 그리고 전 국민들이 ‘생활거리두기’를 통하여 역병(疫病)을 극복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공기관인 한국문화재재단에서는 28일 저녁 7시 30분에 지방의 무당들을 서울 한복판인 역삼동에 불러들여 ‘굿판’을 벌인다고 한다.

개최하는 이유로는, ‘국민의 불안과 걱정을 덜고, 역병을 물리치고 국민의 안녕을 수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하는데, 귀신을 불러들이고 달랜다고 현대병인 바이러스가 물러간다는 것인가?

그런데 놀라운 것은 이 행사를 외교부, 문화재청, KB국민은행이 후원한다고 한다. 또 이 행사에는 문화재청장, 외교부 공공외교대사, 그리고 문화재재단 이사장 등 고위 공직자들이 제례에 참여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국민들의 불안한 마음을 달래보겠다는 생각까지 막을 수는 없겠지만, 지방의 무당들을 서울로 불러서 ‘굿판’을 벌인다고 코로나19바이러스가 물러간다고 생각한다면 매우 우매한 일이라고 본다.

더군다나 외교부까지 가세하여 ‘굿판’을 벌이는 것은 국제적 망신을 자초한다고 본다. 한국이 무당으로 하여금 역병을 물리치려 한다는 미개국(未開國)으로 낙인찍히지 않을까 우려된다. 이는 국가기관들이 불안한 국민의 마음과 정서를 이용하여, 혹세무민하겠다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

역사적으로 볼 때에도, 조선말에 명성왕후는 국고를 탕진하면서까지 무당들을 불러다가 ‘굿판’을 벌이므로 국가가 망하는데 일조한 역사적 교훈을 잊지 말아야 한다. 우상이나 귀신은 사람의 마음을 혼미하게 할 뿐이다.

이제라도 굿판을 걷어치우고, 과학적이고 합리적이며, 국민의 단합된 힘을 통하여 코리나19바이러스를 물리치는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그리고 우상과 귀신에게 절할 것이 아니라, 하나님 앞으로 가까이 나아와 우리의 죄를 회개하고 전능하신 하나님께 긍휼과 자비를 구해야 한다.

우상(偶像)과 미신(迷信) 섬기는 것을 좋아하고, 하나님을 배반하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진노와 심판이 기다리고 있다. 하나님께서는 이사야 선지자를 통하여 다음과 같이 말씀한다.

   “이제 예루살렘이 망하고 유다가 쓰러지게 되었다. 그들이 말과 행위로 여호와를 대적하며 영광의 하나님을 모욕하고 있다”(이사야서 3장 8절-현대인의 성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