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신대학교 이상원 교수를 해임한 법인이사회 징계위원회(위원장 이종원)의 판단 이유가 공개됐다. 공개된 이유엔 △교원은 일반 직업인보다 엄격한 품위유지 의무를 부담하고 있는 점 △성적 정체성에 미칠 수 있는 부정적 영향 △총신대학교에 많은 혼란을 불러 일으킨 점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