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음표 소녀 앞으로 참고 중복 요청 문제 응답 작업 중요성 기대 질문 정보 우리 아이 왜 이럴까요 이중성 양면성 궁금 김충렬
경쟁심이 많은 아이들이 있다. 다른 아동에게 지기를 싫어하고 비교우위를 점유하려는 아이들이다.

이런 아동은 한편으로는 성격이 원만하지 못한 것 같고, 다른 한편으로는 고집이 센 것 같기도 하다. 성격이 원만하지 못하면 천진스럽고 마음이 자연스럽게 자라나야 할 아동이 되지 못할 것 같고, 고집이 세면 아동을 다루기 어려울 것 같다고 생각되는 것이다.

이러다 잘못된 아동으로 성장하지 않을까 걱정된다는 점에서 이런 아동의 긍정적·부정적 측면을 잘 관찰해서 양육해야 한다. 경쟁심 많은 아동은 자기중심적 성향이 강한 아동, 부정성이 높은 아동, 정정당당하지 않은 아동이라는 특징을 갖고 있다. 경쟁심이 많은 아동은 다음 원인에서 이해해야 한다.

1. 심리적으로 허약한 상태

내면의 충실을 기하지 못한 아동일수록 경쟁에서 우위를 보이려 한다. 내실을 기하는 일은 전술한 독립성과 일면 동일한 측면이 있다. 자신을 강화시키는 일이 되기 때문이다.

자신이 허약하면 자율성이나 독립성이 결여되고 자주 다른 아동에게 관심을 보이게 된다. 이런 마음은 겉으로는 건강해 보이지만 실제로는 마음이 건강하지 못한 것이다.

반드시 누구와 비교하여 비교 우위를 점유하려는 마음은 그만큼 마음이 허전하고 내실이 없는 상태를 드러내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런 마음은 마치 자기가 중심이 되지 않으면 견디지 못하는 히스테리에 유사한 증상을 보이는 것이다. 반드시 자기가 중심에 서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만큼 자유롭지 못하고, 자신의 생활을 즐기지 못하는 상태인 것이다.

내실을 기하지 못하면 인정을 받으려는 마음이 커지기 마련이다. 이런 경우 부모가 평소 목소리가 크진 않았는지 생각해야 한다. 아동은 대개 부모의 말과 행동을 무의식적으로 그대로 따라하는 편이다.

만약 부모님이 평소 큰 목소리로 말한다면, 앞으로는 집에서라도 조용조용 말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부부끼리 서로 조용히 대화하는 습관을 들이면, 아동도 그대로 따라하면서 자신에게 관심을 갖는 아동으로 성장하게 될 것이다.

아동이 엄마에게 큰 목소리로 말할 때 조용히 말하라고 야단을 치는 것보다, 아동이 크게 이야기해도 무시하고 엄마는 조용조용 나직하게 아동에게 말을 해야 한다. 분명히 아동도 변화할 것이다.

그리고 아동이 부모를 따라서 조용히 이야기하는 것을 보게 되면, 그 순간을 놓치지 말고 반드시 칭찬을 해야 한다. 아동은 칭찬을 받으면 자꾸 하려 든다.

2. 욕구 불만의 상태

경쟁심이 많은 아이들은 욕구불만이 많은 것이다. 욕구불만이 아동에게 결핍을 유발하여 타인의 것을 탐내는 심리로 이행됐다는 점에서다.

질투는 욕구불만 현상을 드러낸다. 질투는 상대방과 비교할 때 자신의 부족함을 드러내는 심리이기 때문이다. 이는 불만족이나 부족함을 드러내는 심리로서 충분히 만족하지 못하는 모습이다.

그러기에 경쟁심이 많은 아동들은 경쟁심이 많은 아동들은 대개 두 가지 유형으로 구분된다. 가정에서 애정이 모자라 항상 남을 부럽다고 느끼는 아동, 그런가 하면 충분한 애정을 받으면서도 더욱 욕심을 부리는 아동이다.

이 두 가지 유형은 겉으로는 차이가 있을지라도, 속으로는 차이가 없다. 이는 둘 다 애정 결핍 현상이기 때문이다. 이런 아동들은 남이 칭찬을 받으면 한층 질투를 느끼게 된다.

그런데 충분한 사랑을 받고 있으면서도 ‘더 갖고 싶다. 더 칭찬받고 싶다’고 욕심을 부리는 아동도 부모 식의 사랑으로 애정의 잔이 비어 있는 상태다.

이 두 가지 유형의 외견상 차이는, 전자는 질투 방법이 음성이어서 칭찬받은 아동을 꼬집거나 못살게 구는 대신, 후자는 표정이나 태도도 밝고 질투도 양성이며, 그 자리에서 반응을 나타낸다.

칭찬받은 아동은 제쳐놓고, 어머니에게 ‘나도 이거 만들었어요 잘 만들었죠?’, ‘나도 상 주세요’ 등, 터놓고 조르는 일이 많다.

3. 열등감이 높은 상태

경쟁심 많은 아이들은 나름대로의 고집을 갖고 있다. 그 고집이란 정당한 것이 아닌데, 아마 부당한 대우를 받은데서 형성된 특성일 것이다. 인정을 제대로 받지 못한 경우이다.

이런 경우 긍정 에너지의 고갈이 일어난다. 이런 현상을 애정결핍이라 해도 무방하지만, 정확히는 인정을 받지 못해 존재의 가치감이 낮아진 것이다. 그래서 경쟁에서 이겨 인정을 받고 싶어한다.

이런 현상은 열등감으로 설명된다. 이들의 열등감은 상당 부분 욕구 불만과 관련돼 있다. 이들의 요구는 부모로부터 받아들여지지 않거나, 많이 거절되었을 것이다.

이로써 아동은 부모는 자신을 사랑하지 않는다고 생각하여, 자신의 존재를 부정적으로 생각하게 된다. 이들의 부정적 감정이 바로 열등감으로 발전되고, 고집으로 굳어지는 것이다.

이런 고집은 자기방어적이고 보호적 측면이 있다. 그래서 더욱 내면의 열등감이라는 감정이 고집으로 나타나는 것이다.

물론 감정이 강하다고 모두 고집으로 볼 수는 없다. 정당한 의미의 감정은 일종의 의지(意志)로 볼 수 있는 반면, 정당하지 않는 측면의 감정은 고집으로 보는 것이다.

이런 아동에게 부모는 아동의 욕구불만에 의한 열등감을 볼 수 있어야 한다. 열등감은 자기 존재의 가치감을 스스로 낮게 평가하는 데서 유발되는 부정적 감정이다. 이런 열등감은 흔히 부모가 자신을 인정하지 않아서 자신감을 잃은 형편이 된 것이다.

그래서 경쟁심이 많은 아동의 성격이 형성되는 원인은 부모의 대응하는 방법에 있다. 집에서 정상적으로 대우받지 못한 것 때문에 다른 아동과 놀 때는 언제나 두목 노릇을 하려 한다.

이런 아동에는 외아들, 막내, 여자 형제 중 외동아들, 나이 들어 늦게 낳은 아동 등이 해당되는 편이다. 드물게는 편모이거나, 가정이 경제적으로 가난하다는 등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지기 싫어하기도 한다.

김충렬
▲김충렬 박사. ⓒ크리스천투데이 DB
4. 정리

경쟁심이 많은 아동을 둔 부모라면, 전술한 원인을 참고해 스스로 반성할 필요가 있다. 부모가 올바르게 양육하더라도, 반드시 원인이 될 만한 조건이 얽혀 있기 때문이다. 부모가 자기 자신을 냉정하게 분석해야 개선 가능성이 보인다.

김충렬 박사(한국상담치료연구소장, 전 한일장신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