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기상청

토요일인 25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영서는 오후에 구름이 많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이 3~14도, 낮 최고기도은 15~26도로 예보했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5도 안팎으로 크게 나타났다.

또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바람이 강하게 불며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바람이 시속 35km 이상으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다.

이날 바람은 찬 공기가 머무는 대기 하층과 일사에 의해 10도 이상 오른 지상층간의 온도차로 인한 것으로, 강한 바람은 낮 동안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강원·경북·경남 해안·경기 서해안·충남 서해안에는 25일까지 시속 30~60km의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됐다. 최대순간풍속은 시속 70km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주말까지 바람이 강하게 부는 가운데, 일부 서해안을 제외한 전국에 건조특보가 발효돼 화재 예방에 주의가 필요하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전날 중국 북부지방에서 발원한 황사가 이날 낮부터 저녁 사이에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