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순흥
▲장순흥 총장. ⓒ한동대 제공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 박사)는 23일 장순흥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들의 급여 중 20%를 3개월간 반납하기로 했다.

한동대학교는 23일 긴급 교무회의를 열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교내의 재정적 피해 부담을 함께 나누는 차원에서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들의 급여 20%를 3개월간 반납하는 것에 의견을 모았다.

장순흥 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에 동참한다는 취지에서 교무위원들이 3개월간 급여의 20%를 반납하기로 결정했다”며 “자발적으로 결정해 준 교무위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