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강석 목사
▲얼마 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간담회를 가졌던 소강석 목사. ⓒ소 목사 페이스북
새에덴교회 담임 소강석 목사가 17일 경기도의 종교집회 제한명령 발동과 관련, “이제부터라도 교회들이 더욱 예방수칙을 준수하자”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가 하나님과의 수직적 신앙은 그 어떤 압력에도 굴하지 말고 순교적 각오로 지켜야 하지만, 이웃과의 수평적 관계성에 있어서는 덕을 세워야 한다”며 “남에게 피해나 혐오감을 주는 일은 하지 말고, 이웃 사랑을 실천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특별히 전염병과 관련된 것은, 남에게 감염되지 않도록 사회가 요구하는 사항을 잘 지켜줘야 한다”며 “이번 일과 같은 불상사를 막기 위해 경기도 교계 지도자들이 이재명 지사를 만났던 것”이라고 했다.

그는 이어 “우리 교회는 이번에 대구 지역의 미자립교회 30군데를 선정해 월세를 지원하기로 했다”며 “더 많은 교회들과 교단들이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이들을 돕는 일에 나서길 바란다”고 덧붙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