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구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교원구몬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의 취약 아동을 위해 20억 규모의 교육 물품과 구호 물품 지원을 위한 기금을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 이하 재단)에 기탁한다.

재단에 따르면 교원구몬은 코로나19의 예방과 피해 복구를 위한 지원이 이어지는 가운데, 도움이 절실한 취약 계층 아동들이 소외되지 않도록 이들을 적극 보호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전하고자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 교원구몬은 지역아동센터 등 복지시설들이 전면 휴관에 들어가면서 돌봄 공백과 결식 위기에 처한 어린이들을 위한 지원에 적극 나서며, 지역아동센터 휴관으로 가정에 고립된 아동들에게 교육 물품과 기초생활 유지를 위한 ‘교원구몬안심KIT’를 지원한다. ‘교원구몬안심KIT’는 결식 방지를 위한 간편식을 비롯해 손세정제, 제균 티슈 등 위생용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교원구몬은 홈스터디 가능한 교육 물품을 대폭 지원해 집 안에 홀로 남겨진 아동들의 학습 공백이 장기화되지 않을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한다.

교원구몬 관계자는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위기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 보탬이 되고자 동참하며, 특히 누구보다 절실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및 취약계층 아이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생활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교원구몬은 아이들이 안정된 교육 환경과 기초적인 생활이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며, 사회적 가치 창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외 60여개 국가 어린이를 돕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미국기독교아동복리회(CCF)가 전신으로 해방 직후인 1948년 탄생했다. 이후 1980년대 국내 순수 민간기관으로 자립해 불우아동 결연 사업, 실종아동센터 운영 등의 사업을 해왔으며, 아동 권리를 보호하는 아동권리옹호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교원구몬을 비롯한 교원그룹은 2001년 인연사랑 캠페인을 시작으로 20년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사회공헌활동을 지속 진행해오고 있다. 2012년부터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아이들의 인성 함양을 위한 '바른인성 캠페인'을 전개하며 인성교재를 기획, 제작해 보급했고, '인성밥상 클래스', '감사편지 공모전' 등을 진행했다.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이 양질의 교육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방과후 인성극장’ ‘창의인성캠프’ ‘인성놀이터 지원사업’ 등을 개최했다. 또한 지난해에는 임직원으로 구성된 ‘글로벌 인연봉사단’과 함께 베트남 해외봉사활동도 펼쳤다. 베트남 현지의 교육 낙후 지역에 유치원을 기증하고, 교육 및 문화 교류활동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