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 금융그룹 회장기 헐크 이만수 대구경북 리틀야구 대회’
▲DGB 금융그룹 회장기 헐크 이만수 대구경북 리틀야구 대회 기념사진. ⓒ헐크파운데이션 제공
‘DGB 금융그룹 회장기 헐크 이만수 대구경북 리틀야구 대회’ 개막행사가 지난 1일 대구 강변 리틀야구장에서 총 21개 리틀 야구팀이 참가한 가운데 펼쳐졌다.

헐크파운데이션(이사장 이만수)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대구 지역 리틀 야구의 활성화와 라오스 야구장 건설을 기념하기 위해 기획됐고 DGB 금융그룹(회장 김태오)에서 후원한다. 개막식 전 행사로 이만수 전 감독의 시포와 사인회 행사도 진행됐다.

이만수 전 감독은 “이렇게 작은 아이들이 유니폼을 입고 다니는 모습을 보니 너무 사랑스럽고 귀여울 뿐이다. 내 이름을 걸고 열리는 리틀 야구 대회인데 과연 어린 선수들이 나를 알고 있을까 걱정도 했다. 그런데 막상 대회 장소에 와보니 아이들이 내 이름을 다 알고 있더라”라며 웃음을 보였다.

또 이 전 감독은 “이번 대회 참가한 선수들을 보니 뒷바라지하는 학부모들의 열정이 대단한 것 같다. 학부모들에게 당부하고 싶은 것은 자녀들의 경기 기록과 승패가 결코 중요한 게 아님을 알아줬으면 좋겠다”라면서 “초등학생 때는 야구 선수가 아닌 좋은 인성의 인격체로 자라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야구를 통해 협력과 희생을 배우고 대회가 끝날 때까지 부상자 없이 모두 행복하게 야구를 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 밝혔다.

한편 이만수 전 감독은 착공에 들어 간 라오스 최초의 야구장 건설 진행 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24일 라오스로 출국한다. 집사 안수를 받은 이만수 감독은 2014 시즌을 끝으로 SK 와이번스 감독에서 물러난 뒤 헐크파운데이션 이사장, 라오스야구협회 부회장, KBO 육성위원회 부위원장으로 간증 집회, 재능 기부, 봉사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