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오후 서울 합정동 양화진외국인선교사묘원 선교기념관에서 양화진 목요강좌가 진행중인 모습. ⓒ이대웅 기자
▲강좌 후 참석자들과 기념사진 촬영에 응하고 있는 이어령 박사. ⓒ이대웅 기자

18일 오후 서울 합정동 양화진외국인선교사묘원 내 선교기념관에서 양화진문화원 주최 ‘목요강좌’가 개최됐다. 이날 이어령 박사는 ‘인문학으로 찾는 신(1): 니체, 신은 죽었다’를 주제로 강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