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개국 한인들, 탈북난민 강제북송중지 위해 일어선다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첫 집회는 9월 6일 낮 12시 예정

▲해외 한인교회 목회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대웅 기자

▲해외 한인교회 목회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대웅 기자

중국의 탈북난민 강제북송저지를 위해, 탈북자와 같은 ‘타향살이’를 경험한 전세계 한인교회들이 같은 날 같은 시각에 집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전날인 26일 결성된 ‘탈북난민 북한구원 한국교회연합(탈북연)’은 27일 오후 2시 서울 효자동 중국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28개국 60여명의 한인교회 목회자들이 참석해, 매주 수요일마다 열리는 탈북난민 강제북송중지 집회에 함께하면서 중국을 향해 “탈북난민을 불쌍히 여겨달라”고 호소했다.

박희민 목사(LA나성영락교회 원로)는 “비공개 컨퍼런스 결과 두 달마다 첫째주 목요일 낮 12시에 35개국 중국대사관 앞에서 동시다발적인 집회를 열기로 했다”며 “첫 집회는 오는 9월 6일”이라고 발표했다. 최병두 목사(예장통합 증경총회장)는 “중국의 탈북자 강제북송이 중단될 때까지 우리는 이 자리를 지킬 것”이라며 “탈북연은 중국 등 제3국에 흩어진 탈북난민들과 함께 국내 2만 5천 탈북자들을 돕는 일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인식 목사(LA웨스트힐장로교회)는 “해외 한인들이 이렇게 힘을 모아 탈북난민들을 위해 앞장서게 돼 감사하다”며 “귀한 생명을 건지는 일에 하나되어 참여하겠다”고 다짐했다. 부산에서 참석한 안용운 목사(온천교회)는 “난민 보호는 전세계 인류의 보편적 가치” 라며 “한인사회가 이렇게 동참해 기쁘고, 매주 월요일 통일광장기도회를 열고 있는 부산에서도 더 열심히 하겠다”고 전했다.

이밖에 프랑스에서 온 이상구 목사는 “중국 정부가 탈북자들의 인권을 보장해 주길 바라고, 북한에 하루빨리 인간답게 살 수 있는 사회가 건설됐으면 좋겠다”고 말했으며, 스페인에서 온 소형원 목사는 “스페인 법원에는 현재 김정은 정권이 고발돼 있고 현재 예비심사 중이다”며 “중국은 유럽은 물론 전세계 사람들의 관심이 탈북자에 있음을 하루빨리 깨닫고 조치를 취해달라”고 외쳤다.

서경석 목사는 “탈북난민 강제북송저지 운동이 다소 시들해졌는데 오늘을 기회로 새롭게 도약할 것이고, 해외에서 이렇게 참여하는 모습을 보면서 한국교회도 각성하리라 생각한다”며 “지금은 35개국이 참여하지만 회를 거듭할수록 50개국, 70개국 등 참여국이 늘어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채택된 결의문에서는 중국을 향해 △1982년 제네바 난민지위협약과 난민의정서에 가입하였으므로 박해와 가난을 피해 국경을 넘은 난민들에 대해 북한으로 송환하지 말 것 △탈북난민 강제북송은 천인공노할 비인도적 악행임으로 즉각 중단할 것 △탈북자들이 자유롭게 유엔난민기구와 접촉할 수 있게 할 것 등을, 국회를 향해 △조속한 시일 내에 북한인권법을 제정할 것을, 한국교회를 향해 △북한구원과 남북 평화통일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 등을 각각 촉구했다.

이번 창립총회를 위해 한국에 온 해외 한인교회 목회자들은 이날 기자회견 후 외교통상부를 방문해 적극적인 노력을 촉구하고, 뮤지컬 ‘언틸더데이’를 관람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