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피아북스 | CTTV | 시작페이지로
해외판 | 신문구독 | 신문PDF | 로그인 | 회원가입
 
"예 할 때 예 하고 아니오 할 때 아니오 하라" (마 5:37)
북스    |    cttv    |    마이블    |    e-church    

뉴욕목사회, 신임 회장에 김용익 목사 선출

뉴욕=윤주이 기자 jooiee@chdaily.com   | 뉴욕=윤주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폰트
기사보내기
입력 : 2010.11.17 09:30   
제39회 정기총회 개최… 부회장에는 김승희 목사

▲신임 회장 김용익 목사(좌), 부회장 김승희 목사(우).
대뉴욕지구한인목사회 제39회 정기총회에서 김용익 목사(뉴욕주신교회 담임)가 회장에, 김승희 목사(뉴욕초대교회 담임)가 부회장에 선출됐다.

부회장이었던 김용익 목사는 투표를 거치지 않고 관례에 따라서 무난히 회장에 올랐다. 지난해에 이어 3명의 후보가 등록, 3파전을 벌였던 부회장 선거에서는 김승희 목사가 한번에 과반수의 지지를 얻었다. 총 108표 중 58표를 얻었다. 오태환 목사는 32표, 이광희 목사는 16표를 얻었다. 무효는 2표였다. 이어서 감사 선거가 진행됐으며 지교찬, 박맹준, 주효식 목사가 감사로 선정됐다.

이번 총회에서는 회칙에 따라 선거권을 엄격히 제한했다. 회칙에 따르면 회원은 대뉴욕지구에 거주하고 있는 한인 목사로 목사회 목적에 찬동하고 회원 가입 신청서를 제출하고, 실행위원회 승인 후 총회 시 서기가 회원 점명하면 회원이 된다. 이 중 총회 무단 불참 연3회 또는 무임목회 3년 이상이 된 자는 선거권과 피선거권을 제한한다고 명시되어 있다.

제39회기까지 목사회에 등록된 회원은 총 197명이다. 이 중 지난 3회기동안 단 1회라도 참석한 회원은 146명이다. 지난 3회기 동안의 회비를 완납한 회원은 108명이었다.

39회기 총회 등록 테이블에서는 미납 회비가 8천여불이 걷혔다고 목사회는 보고했다.

한편 이번 총회에서는 제비뽑기 선거제도, 동부지역 신학교 정리, 목사회 사무실 확보 등이 논의됐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폰트
기사보내기

댓글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댓글전체(0개)
 
회사소개  |  구독신청  |  후원신청  개인정보취급방침  |  편집자에게 광고안내 02)598-4578  |   대표전화 : 02)598-4564  |  Fax : 02)6008-4204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305, 시티빌딩(혜화동)  /  서울시 종로구 혜화동 31-1번지 시티빌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