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음표 소녀 앞으로 참고 중복 요청 문제 응답 작업 중요성 기대 질문 정보 우리 아이 왜 이럴까요 이중성 양면성 궁금 김충렬
불안이 심한 아동이 있다. 심리적으로 안정되지 못하고 허둥되는 아이들이다. 이런 아동들은 가만히 있을 때도, 마음은 힘들게 요동치고 있다. 겉으로는 얌전해 보여도 내면으로는 힘든 아픔을 경험하고 있다.

이런 불안은 그대로 두면 공포증으로 이행될 수 있기에 서둘러 개선해야 한다. 불안이 심한 아동은 성격이 예민한 아동, 자신감이 없는 아동, 그리고 친구와 잘 어울리지 못하는 아동이라는 특징을 갖고 있다. 불안이 심한 아동은 다음과 같은 심리적 원인에서 이해해야 한다.

1. 환경에의 적응력이 약한 상태

불안이 심한 아동은 사회 적응력에 문제를 보이는 것이다. 사회 환경에 적응하지 못하여 불안이 가중되는 상태이기 때문이다.

심한 불안을 가진 또 다른 아동은 다음과 같은 모습을 나타낼 수 있다. 어떤 일이 일어나기도 전에 지나치게 걱정함, 학업 성적, 친구, 또는 스포츠에 관한 끊임없는 걱정과 근심, 반복적인 생각 또는 반복적인 행동, 어색함 또는 실수에 대한 두려움, 낮은 자존심 등.

불안한 아이들은 지나치게 긴장되거나 초조해한다. 어떤 아동들은 많은 위안을 받고 싶어하며, 그런 걱정들이 일상 활동을 방해받는다. 또 불안한 아이들은 조용하고 순종적이며 칭찬받으려고 노력하기에, 어른이 아이의 어려움을 알아채지 못할 수도 있다.

부모들은 심한 불안의 신호에 경각심을 가짐으로써, 조기 중재를 통해 후유증을 막을 수 있어야 할 것이다. 자녀의 두려움을 가볍게 생각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자녀가 불안으로 심한 고통을 받고 있어서 염려스럽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 소아의 심한 불안 문제들은 치료가 가능하기에, 조기 치료를 통해 친구관계의 상실, 사회화와 학습능력 저하, 낮은 자존심과 같은 향후 발생할 문제들을 예방할 수 있다. 치료는 개인 정신치료, 가족치료, 약물치료, 행동치료, 그리고 학교 자문 등이 포함된다.

2. 긍정에너지가 낮은 상태

불안은 심한 아동은 내면의 긍정에너지가 낮은 상태로 보아야 한다. 긍정에너지가 낮으면 불안을 경험하게 된다는 점에서다.

긍정에너지는 부모의 애정과 관련시켜 이해할 수 있다. 아이들의 성격은 부모의 애정과 비례한다. 아이들은 부모의 애정을 먹고 자라나기 때문이다. 실로 부모의 애정은 아이들의 정신적 자양분이다.

이런 원리에서 부모의 충분한 애정을 받고 자라는 아이는 성격적으로 유연하게 대응하게 되는 반면, 그렇지 못한 아이들은 부적응적이게 된다.

이때 부모는 아이들의 까다로운 성격을 타고난 것으로 생각하여 방치해서는 안 된다. 오히려 부모의 애정의 문제와의 관련성을 생각해 보아야 한다. 아이들이 부모의 애정을 받지 못할 때 성격이 까다로워지기 때문이다.

부모의 애정은 다양한 방법으로 아이에게 전달돼야 하는데, 그 애정에는 아이를 인정하는 것도 해당한다. 애정은 반드시 주어야 하는 것뿐 아니라, 존재를 인정하고 칭찬하고 격려하는 것도 중요하다.

이런 모든 행위를 애정으로 표현할 수 있으며, 이때 아이는 부모의 충분한 보살핌과 아낌을 받는다고 할 수 있다.

아이들이 그런 환경에서 자라나면, 그들의 마음은 여유로워진다. 이런 여유로움은 부모의 애정을 충분히 받은 결과이다. 이는 아이들이 예민하고 까다로운 경우 부모의 애정이 적절하게 전달되고 있는지를 살펴야 하는 이유다.

3. 열등감이 많은 상태

불안이 심한 아동은 열등감의 수준이 높은 것으로 보아야 한다. 능력을 가지고 있다 해도, 부정성이 심하면 열등감의 수치가 올라가기 때문이다.

불안은 형식의 문제가 아니라, 마음의 문제이다. 특히 남에 대한 배려, 남을 위하는 마음이 그 근본이기에, 형식적이고 표면적인 면보다는 아이 마음의 움직임에 눈을 돌리고 싶다.

다만 아동은 자기 중심적 경향이 심해, 큰 기대는 걸 수 없는 상황에서 일단 열등감의 문제를 지나쳐서는 안 된다. 아동의 불안감은 훗날 가장 많은 심리적인 문제를 유발할 가능성이 높다.

이런 불안감은 대개 열등감이 그 바탕이 되어 있기에, 자아의 위축을 초래하므로 아동의 행동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이는 자기 자신에 대해 어떻게 평가하고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느냐중에 부정적인 평가를 내린 심리적 결과이다.

그러기에 열등감으로 인한 불안은 매사에 자신감이 없고 의욕이 없다. 자기 스스로를 무가치하다고 느끼고 자부심이 결핍되어 성취동기와 자세 그리고 행동에 상당히 제약을 받는다.

이런 어린이는 자기 주위 모든 것을 비관적인 시각으로 접하고 대응한다. 아동의 불안감은 자기 자신에 대해 만족하게 행동하지 못하는 요인이다. 자신에 대한 나쁜 이미지를 스스로 느껴야 하는 것이다.

자신감 없는 어린이는 자신의 노력에 대해 낙관적이지 못하고 무능력과 열등감을 느끼며 비관적인 태도를 취하게 되며 쉽게 용기를 잃는다. 자기 주변에서 벌어지는 모든 일이 모두 잘못되어 가고 있다고 생각하여 쉽게 포기하는 경향을 나타내는 것이다.

이런 열등감은 대개 분노와 연결돼 있는데. 아동이 화나는 일이 있을 때도 분노의 감정을 적절하게 처리하지 못하며, 때로는 그런 감정이 다른 사람이나 자신에 대한 복수심으로 바뀌기도 한다.

불행하게도 이런 아동의 행동은 그들이 자신을 생각하는 것만큼이나 부정적으로 다른 사람들에게 비춰진다. 이런 열등감은 반드시 교정받아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령과 성공의 경험이 증가함에 따라 점차 향상될 수 없다.

성장하면서 점차 자신감을 갖고, 보다 독립적이고 보다 자유롭게 느끼고 행동할 수 없게 되는 것이다.

김충렬
▲김충렬 박사. ⓒ크리스천투데이 DB
4. 정리

불안이 심한 아동을 둔 경우의 부모라면, 전술한 원인을 참고해 스스로 반성할 필요가 있다. 부모가 올바르게 양육을 한다 해도, 반드시 원인이 될 만한 조건이 얽혀 있기 때문이다. 부모가 자신을 냉정하게 분석해야 개선 가능성이 보인다.

김충렬 박사(한국상담치료연구소장, 전 한일장신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