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음표 소녀 앞으로 참고 중복 요청 문제 응답 작업 중요성 기대 질문 정보 우리 아이 왜 이럴까요 이중성 양면성 궁금 김충렬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은 사람과 환경에 어울리지 못하는 편이다. 아동은 다양한 사람과 상황에서 관계를 맺고 적응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상태는 이미 사회성에 문제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이런 상태를 방치하면 생활에서 계속 문제를 보일 수 있기에, 서둘러 개선해 주어야 한다. 적응을 잘 못하는 아이들은 새로운 환경에 적응을 어려워하는 아동, 내면에 부정성이 많은 아동, 그리고 친구관계에 어려움이 있는 아동이라는 특징을 갖고 있다.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은 다음 심리적 원인으로 이해해야 한다.

1. 억압된 자아의 결과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은 내면의 자아가 억압되어 있다. 억압된 자아는 스스로 외부로 의견을 표출하면서 자아를 확대해 가는 것이 쉽지 않기 때문이다. 내면의 자아는 정신분석의 역동성으로 설명이 가능해진다.

역동성은 개인의 연구에 적용될 수 있는 가장 작은 단위이다. 설리반은 역동성을 개인의 대인관계와 정서적 기능을 특징짓는 비교적 지속되는 에너지 변형의 패턴으로 정의했다. 역동성의 에너지 원천은 개인의 신체적 욕구이며, 이러한 에너지 변형이 어떤 형태의 행동이기 때문이다.

이것은 습관처럼 반복되고 지속되는 신체적 혹은 정신적으로 어떤 종류의 행동이 역동성을 가짐을 의미한다. 이런 점에서 설리반은 역동성이 성격을 연구하고 기술하는데 가장 작은 요소라고 생각하였다. 즉 역동성은 다른 사람과의 경험에서 비롯된다.

개인 경험의 질과 양이 많아질수록, 역동성의 수도 더 많아진다. 넓은 의미에서 역동성은 다른 사람들과의 상호 작용에서 개인의 행동 및 태도가 밖으로 드러난다는 점에서 아들러의 생활 양식과 유사하다.

여기에 인간상 형성은 개인이 자신 혹은 다른 사람에 대해 어떤 이미지를 형성하는 것이다. 이런 이미지는 욕구만족 및 불안의 경험에서 비롯되는 감정, 태도, 개념의 복합이기 때문이다.

2. 부정적 경험의 결과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은 부정적 경험이 문제라고 보아야 한다. 아동이 성장하면서 긍정성과 부정성을 모두 경험하지만,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은 부정성을 자기의 방식대로 해소하지 못한 결과로 보는 것이다.

이와 관련하여 우리는 설리반의 경험양식을 들어 이해를 시도해야 한다. 경험 양식에 있어 설리반은 개인이 세계를 경험하는 세 가지 다른 방식, 즉 개인이 다른 사람들과 관계하는 세 가지 인지 혹은 사고의 수준이 있다고 지적하였다.

그가 제안했던 세 가지는 경험 양식으로서 원형적, 병렬적, 통합적 경험에 대한 것이다. 이는 그 이해를 위해 더 설명이 요구된다.

원형적 경험은 조잡한 감각 단계의 사고를 가리킨다. 원형적이란 그리스어로 첫 번째 배열을 의미하며, 가장 순수하고 처음적인 경험이다. 이 경험은 인생의 가장 초기의 원초 경험으로 생후 몇 개월 동안에만 유아에게 나타난다고 보는 것이다.

이러한 경험은 단순하고 직접적으로 지각하는 감각, 생각, 감정을 수반하며 서로 간에 어떤 관련성을 끌어내거나 해석함 없이 즉각적으로 일어난다. 이런 특성은 원형적 경험이 분리되어 관련이 없으며, 무선적이고 비조직적이며, 매우 순간적이며, 새로운 경험의 영향으로 묻혀버리기도 한다.

병렬적 경험은 사물끼리의 연관성을 잘 맺지 못하는 단계의 사고이다. 병렬적이란 사물을 나란히 놓지만, 서로 간에 관련을 짓지 못하는 배열을 의미한다.

유아가 이전에는 그에게 독립적이고 무의미한 자극에서 어떤 의미를 도출하기 시작하는 것으로, 이러한 사고 양식은 대략 동시에 발생하지만 논리적 관련이 없는 사건들을 연결시키려고 하는 것이다.

3. 친구관계가 원만하지 않은 상태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에게는 내면에 불안이 자리한다. 불안은 주로 부정적 심리와 감정이 지배하며, 편안하지 않은 현상이다.

이 불안에 대해, 설리반은 대인관계의 상황에 주목한다. 이런 관점에서 그는 불안이 항상 대인관계에서부터 비롯된다고 믿은 것이다. 사람간의 단기적 혹은 장기적인 건강치 못한 관계로부터 불안이 야기된다는 것이다. 불안을 유발하는 여러 원인들은 개인의 자기가치감과 유능감을 위협하여, 자아존중감을 손상시킨다.

불안에 대해, 성격을 방어하는 세 가지 방식이 있다. 설리반이 제안했던 불안에 대한 세 가지 중요한 방어는 해리, 병렬적 왜곡, 승화이다. 이는 다음과 같은 특징을 갖는다.

해리(解離, dissociation)는 마음을 편치 않게 하는 성격의 일부가 그 사람의 지배를 벗어나 하나의 독립된 성격인 것처럼 행동하는 현상이다. 이는 정신이 오락가락 하는 현상으로 정상적인 상태가 아닌 경우이다.

설리반에게 이 해리의 방어 양식은 프로이트의 부정 및 억압과 매우 유사한 개념으로, 자기 역동성과 부합하지 않는 행동, 태도, 욕망을 의식적 자각으로부터 배제시키는 것이다. 해리의 기제는 자기를 보호하고 자기에게 위협적인 것에 민감하게 작동한다.

억압에서처럼 개인은 단순히 사회적으로 수용할 수 없고, 불쾌한 경험을 보거나 듣지 않으며 회상할 수 없다. 그런 점에서 해리는 불안을 야기하는 모든 현실적 측면을 배제시키는 이러한 선택적 부주의를 유발한다.

병렬적 왜곡은 심리적 사실을 정당하게 수용하지 못하고 삐딱하게 보는 현상이다. 이 방어 양식은 타인에 대한 개인의 반응이 자신이 경험해 왔던 나쁜 관계에 의해 편향되거나 왜곡되는 것을 의미한다.

설리반은 이러한 왜곡이 우리의 대인관계에 영향을 준다고 믿었다. 예를 들면 아버지와 아들 간에 권위적으로 형성된 초기 대인관계가 고용주와 피고용인간의 현재 관계를 왜곡시킨다. 승화(昇華, sub-limation)는 방어 양식은 프로이트가 사용한 승화의 개념과 유사하다.

김충렬
▲김충렬 박사. ⓒ크리스천투데이 DB
4. 정리

적응을 잘 못하는 아동을 둔 경우에 해당되는 부모라면, 전술한 원인을 참고해 반성해 볼 필요가 있다. 부모가 올바르게 양육을 하더라도, 반드시 원인이 될 만한 조건이 얽혀 있기 때문이다. 부모가 자신을 냉정하게 분석해야 개선 가능성이 보인다.

김충렬 박사(한국상담치료연구소장, 전 한일장신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