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 교회 참여했던 다니엘기도회, 올해도 11월 1일부터

김진영 기자 입력 : 2018.10.01 11:37

다니엘기도회
▲지난해 2017 다니엘기도회가 진행되던 모습. ⓒ오륜교회
'21일간 열방과 함께하는 2018 다니엘기도회'가 올해도 어김없이 서울 오륜교회(담임 김은호 목사)에서 11월 1일부터 21일 동안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다니엘기도회 20주년을 맞아 최초로 국내외 90여 개 교단에서 10,091개 교회가 참여하며 교계 안팎에서 주목을 받았다. 당시 약 35만 명의 성도가 온·오프란으로 이 기도회와 함께 했다.

올해 제21회 다니엘기도회도 지난해와 비슷한 규모로 치러질 전망이다. 참석자들은 기도회 기간 동안 매일 저녁 7시부터 참여 교회와 성도의 기도제목을 놓고 중보기도 한다. 특히 주최 측은 보다 원활한 진행을 위해 중보기도 어플리케이션도 활용할 예정이다.

문화공연도 빼놓을 수 없다. 특별 게스트로 송정미(CCM 가수), 더레이(R&B가수), 브랜치(어쿠스틱그룹), 양재인(기타리스트), 소울싱어즈(CCM여성보컬그룹), 임희영(첼리스트), 조지영(성악, 소프라노), 시와그림(CCM가수)이 무대에 오른다.

문화공연 후에는 각 지역의 복음화와 중요한 기도제목을 놓고 함께 기도하는 '지역을 위한 기도합주회'가 진행된다. 주최 측은 국내외 지역을 총 22개로 분할해 21일 동안 하루씩 해당지역을 놓고 기도하는 시간을 갖는다. 주최 측은 "1만여 교회가 함께 그 지역의 복음화와 당면 문제를 위해 기도할 때 하나님의 놀라운 역사가 일어나게 될 것"이라고 했다.

기도합주회 후에는 교단과 교파를 초월한 찬양팀이 찬양을 인도한다. 찬양팀들은 여의도순복음교회(팀조슈아), 할렐루야교회(할렐루야워십), 안산동산교회(DS_PRAISE), 지구촌교회(지구촌워십), 수영로교회(R3_WORSHIP), 조이어스교회(조이어스워십), 만나교회(나비워십), 온누리교회(홀리임팩트), 한성교회(윈드워십), 스탠드펌워십(강명식, 정신호, 심종호), 한성교회(한성워십), 오륜교회(프레전스, 헤세드, 원데이워십, 홀리샤우트, 하이프레이즈)다.

찬양 후 참석자들은 공동기도문을 함께 기도하고, 이어 우리 이웃들의 사연이 담긴 영상을 보며 헌금하는 '사랑의 헌금' 시간을 갖는다. 이 헌금은 어려운 이웃들, 선교사, 목회자, 성도, 기관 등을 섬기는 일에 사용되며, 참여교회는 참여교회의 형편과 상황에 맞게 사용하면 된다.

다니엘기도회 김은호
▲2018 다니엘기도회 첫날 강사로 서게 될 오륜교회 김은호 목사. ⓒ오륜교회
이후 메시지가 선포된다. 이번 다니엘기도회 강사로는 11월 1일(김은호 목사), 2일(이한영 교수), 3일(홍성원 목사), 4일(수산나 게스케 선교사), 5일(주명식 목사), 6일(김태훈 선교사), 7일(폴 마하난디아 목사) 8일(유진소 목사), 9일(에스더권 선교사), 10일(이지웅 목사), 11일(션 집사), 12일(박한나 목사), 13일(최복이 대표), 14일(브라이언박 목사), 15일(이유남 권사), 16일(박태구 권사), 17일(안재우 소장), 18일(구경선 작가), 19일(헬렌김 선교사), 20일(김명선 간사)다. 마지막날 인 21일은 간증의 밤으로 진행된다.

이어 참석자들은 선포된 말씀을 붙들고 함께 간절히 기도하는 시간을 갖는다. 단연, 다니엘기도회의 백미라 할 수 있는 순서다.

별도의 참여 비용은 없다. 등록하는 교회에는 다니엘기도회 참여에 필요한 홍보 패키지(포스터, 홍보지, 가이드북, 참여매뉴얼, 기도카드, 현수막 등)를 무료로 배송한다.

주최 측은 "특히, 교회 자체적으로 부흥회를 진행하기 어려운 교회, 기도로 사역의 문제를 돌파하고 싶은 교회, 기도의 동력을 잃어버린 목회자들과 성도들에게 다니엘기도회는 큰 은혜의 선물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다니엘기도회는 지난 2012년까지는 오륜교회만의 기도회였으나, 이듬해부터 그 은혜를 한국교회와 나누고자 기도회를 개방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교회는 인터넷으로 함께 기도할 수 있도록 그 문을 열었다. 그러자 2013년 38개, 2014년 264개, 2015년 1,076개, 2016년 3,202개로 해마다 참여 교회의 수가 늘었고, 지난해에는 마침내 10,091개 교회가 참여하는 기도회로 성장했다.

주최 측은 "다니엘기도회가 이렇게 성장할 수 있었던 동력은 행사가 아닌 '오직 예배'에 집중했기 때문"이라며 "찬양, 말씀, 기도로 진행되는 이 기도회는 단순한 정치적 행사나 일회적인 연합이 아니다. 20년을 계속 달려올 수 있었던 힘은 상가에서 13개의 장의자를 놓고 예배 드리던 때부터 지금까지 계속 되고 있다"고 했다.  

참여신청: 다니엘기도회 홈페이지(danielprayer.org)
참여문의: 다니엘기도회 운영위원회(02-6413-4922~4)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