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빈 총장 “장신대가 동성애 지지? 사실 아냐”

김진영 기자 입력 : 2018.07.24 17:15

‘장신 공동체에 드리는 총장서신’ 통해 입장 표명

임성빈
▲장신대 임성빈 총장 ⓒ크리스천투데이 DB
장로회신학대학교 임성빈 총장이 지난 20일 '장신 공동체에 드리는 총장서신'을 통해, 최근 '동성애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임 총장은 "얼마 전 우리의 지체 중 몇 사람이 채플실에서 한 행동은, 동성애 찬성이 아니라 동성애자 혐오 반대에 목적이 있었다는 본인들의 입장표명이 있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과적으로 교내외에 커다란 우려를 초래했다"고 했다.

이어 "그 동안 관련 보직교수들과 지도교수들이 최선을 다해 학생지도에 전념해 왔음에도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서, 저는 신학교육의 최종 책임자로서 그 책임을 깊게 통감한다"고 전했다.

임 총장은 "우리는 교계의 우려를 진지하게 수용하고, 배움의 여정에 있는 학생들을 엄중히 지도할 뿐 아니라, 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을 지는 훈련을 통해서 온전한 지도자로 구비될 수 있도록 배전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그는 "장신대가 동성애를 지지한다는 왜곡된 주장은 사실이 아니고, 작위적 판단에 근거한 것으로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임 총장은 "장신대는 '동성애 문제에 대한 교육지침'을 토대로 복음적 삶을 실천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 "다양한 성담론이 회자되는 세상 속에서, 성경과 복음에 기반한 동성애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세워야 할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