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이재명 언급 "정치적 중상 입었다"

김상우 기자 입력 : 2018.06.15 07:53

유시민 이재명
유시민 작가가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에 대해 '여배우 스캔들'관련 사건을 언급해 화제가 되고 있다.

 
14일 JTBC'썰전'에 나온 패널들은 얼마 지나지 않은 지방선거에 대해 토론했다.

박형준 동아대 교수는 이재명 당선인 스캔들과 관련해 "당선에 큰 효과를 얻지는 못했지만 여론에는 엄청난 영향이 있었다"라며 "도지사라는 큰 공직 자리에서 인격과 도덕성에 대해 아마 꼬리표 처럼 따라다닐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유시민 작가는 트럼프 대통령을 빗대며 "이재명 당선인이 취한 방법은 트럼프 방식이다. 이것은 사실관계를 부인하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사건은 법적으로 다룰 수 있는 문제는 아니다. 유권자들에 대한 생각이 중요한데 무효표의 수치를 확인해 봐야 한다"라며 "만약 무효포의 수치가 많으면 일종의 불만 표시다"라고 지적했다.

한편 이재명 당선인은 경기도지사 유세 중 배우 김부선과의 스캔들이 터져 화제가 됐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