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연규홍 총장 금품수수 등 의혹에 입장 밝혀

김진영 기자 입력 : 2018.06.05 17:03

한신대 연규홍
▲한신대 연규홍 총장 ⓒ한신대
한신대학교가 최근 연규홍 총장에 대해 제기된 금품수수 및 특혜채용 의혹과 저서 대필 의혹에 대한 입장을 5일 밝혔다.

한신대는 "연규홍 총장은 금품수수 및 특혜채용을 주장한 당사자와 이를 여과없이 보도한 언론에 대해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법적 책임을 묻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같은 루머를 유포, 재생산하는 이들에 대해서도 법리 검토에 착수했다"고 덧붙였다.

저서 대필 의혹에 대해서는 "연규홍 총장은 원칙에 따라 교회사 집필 과정에서 완료시점까지 동역한 학생들에게 사례비를 지급했다"며 "또한 교수 저서가 통상 연구실 구성원들과의 협업을 통해 이뤄지는 관례"라고 했다.

또 관련 보도를 언급하면서 "제보의 당사자는 연규홍 총장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가 검찰 수사 단계에서 불기소 처분 결론을 통보받은 바 있고 현재 항고 중"이라고도 덧붙였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