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미션 2018 진로캠프, 워십캠프 개최 ‘새로운 시작’

송경호 기자 입력 : 2018.05.16 17:12

7월 23일부터 총 4차례 진행

2018 위미션 여름캠프
▲청소년 전문 사역 단체 위미션에서 지난해 2017년 진행했던 캠프 참석자들 모습 
‘새로운 시작’

청소년 전문 사역 단체 위미션(대표 배무성 목사)은 7월23일~8월4일 ‘새로운 시작’(주제성구 고린도후서 5장 17절) 이라는 주제로 대구 경일 대학교에서 겨울 캠프를 진행한다.

다음세대가 하나님 안에서 이전과는 다른 성숙하고 새로운 모습으로 변하는 캠프가 되길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다.

2018 위미션 여름 캠프는 다음세대들의 가장 큰 고민인 진로에 대해 방향을 제시하는 진로캠프가 한 번, 2박 3일 동안 말씀, 찬양, 기도 오직 예배에 집중하는 워십캠프가 세 번 열린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진행되는 위미션 진로캠프는 이번에 청소년과 대학청년을 함께 모집한다. 다음세대들이 다 충족할 수 있는 여러 직종에서 활동하는 강사들과 말씀 사역자가 진로캠프에 함께 한다.

이성호 목사(목사 / 크로스핏 강사), k국 선교사, 김은혜 상담사, 설지용 박사(뇌과학 박사), 제갈성렬 감독(2018평장 동계올림픽 해설위원), 최성애 교사, 이승원 대표(사업가), 박광식 선교사(선교사 / 색소폰 연주가), 김선희 교수(뮤지컬 배우), 조원희 변호사, 하현재 경찰, 곽미옥 원장(네일아트), 박성근 원장(성형외과)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크리스천 직업인들이 함께 한다.

진로에 대한 구체적인 안내와 직업을 통해 크리스천으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코칭이 2박 3일의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진다. 청소년들에게는 다양한 직업에 대한 경험을 하게 해주고 대학청년들에게는 실질적인 취업 준비와 직장 생활에 대해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캠프이다.

위미션 워십캠프는 2박 3일 동안 여러 설교와 강의, 찬양, 기도가 있는 워십 캠프는 전국적으로 예배하는 캠프로 정평이 나있다. 특히, 저녁 식사 이후 진행되는 저녁 집회는 약 4시간 정도 예배하고 있다. 청소년 캠프로는 드물게 긴 호흡을 갖고 예배하고 깊은 기도회가 있는 캠프이다. 저녁집회는 여건 상 모든 프로그램에 참여하지 못하는 청소년 뿐 아니라 대학청년, 직장인, 성도들이 예배하기 위해 찾아오는 시간이기도 하다.

2018 위미션 여름캠프 포스터
▲2018 위미션 여름캠프 포스터. '새로운 시작' 이라는 주제로 총 4차례 진행된다. 
세 번의 워십 캠프에는 다음세대에 대한 뜨거운 사랑과 헌신을 가진 최고의 강사들이 포진되어 있다. 강은도 목사, 김도훈 목사, 김용의 선교사, 김현철 목사, 이재욱 목사, 임우현 목사, 정재원 목사, 배무성 목사, 개그맨 정현수, 탤런트 이광기, 가수 박지헌, 라스트, 김브라이언, 탁지원 소장, 예수전도단 화요모임, 드러머 리노, 이요셉 목사, 이은정 상담사, 민호기 목사가 함께 한다.

특별히 워십캠프에는 전문 상담사가 2박 3일 동안 함께 하며 개인 상담을 진행하는 특색 있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말씀, 기도, 찬양을 통해 하나님을 더욱 알아가고 상담을 통해 상처와 문제를 회복하여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사람으로 성장하는 캠프이다.

깊은 은혜와 특별한 프로그램, 헌신 된 스텝들, 전국 최고 수준의 시설의 장소에서 열리는 위미션 캠프의 자세한 정보는 위미션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캠프 참가비는 1인당 64,000원으로 www.wemission.com 에서 위미션 캠프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볼 수 있다. 전화로도 캠프 안내와 문의를 할 수 있다.

<2018 여름 위미션 캠프>
주제 : 새로운 시작 (주제성구 고린도후서 5장 17절)
일정 : 1차 워십캠프 7월 23일~25일
          2차 진로캠프 7월 26일~28일
          3차 워십캠프 7월 30일~8월 1일
          4차 워십캠프 8월 2일~ 4일
대상 : 워십캠프 / 청소년, 담당 교역자, 교사
진로캠프 / 청소년, 대학청년, 담당교역자, 교사 장소 : 경일대학교
문의 : 053.425.5454 / 010.7528.9595
홈페이지 : www.wemisson.com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