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주민 1천여 명 “신천지 박물관 건립 반대”

김진영 기자 입력 : 2018.04.17 14:29

가평 신천지
▲주민들이 거리행진을 벌이고 있다. ⓒ청평4리
가평군 기독교·천주교계를 비롯한 지역주민 1천여 명이 신천지의 박물관 건립을 반대하며 지난 15일 '청평 지키기' 거리행진을 벌였다.

이는 신천지가 박물관을 짓겠다며 최근 청평면 청평리 옛 공장이 있던 부지 2만1,720㎢를 약 100억원에 사들였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 지역 주민들과 교인들이 이를 막기 위해 나선 데 따른 것이다.

이 지역 한 주민은 "박물관이든 무엇이든, 우리 지역에 신천지가 조직적으로 들어오는 것을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