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퀴어축제 서울광장 개최, 입장 밝히겠다”

이대웅 기자 입력 : 2018.04.12 15:40

한기총 방문해 엄기호 대표회장과 환담 나눠

엄기호 안철수 한기총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엄기호 대표회장이 악수하고 있다. ⓒ한기총 제공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예비후보는 11일 오전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엄기호 목사, 이하 한기총)를 내방하고 대표회장 엄기호 목사와 환담을 나눴다.

이 자리에는 이혜훈 의원, 이동섭 의원, 최도자 의원 등이 배석했다.

대표회장 엄기호 목사는 "시국이 힘든 가운데 귀하게 쓰임 받는 안철수 후보와의 대화 시간을 가진 데 대해 감사하다"며 "한기총은 하나님 말씀을 중심으로 우리 사회의 앞날을 위해 진리 가운데 서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어느 진영에 편중되지 않고 올바른 일을 위해서는 협력할 준비가 되어 있다"며 "반대로 올바르지 않은 일에 대해서는 바르게 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엄기호 안철수 한기총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의 방문 모습. ⓒ한기총 제공
안철수 후보는 "서울시민과 국민들게 어떤 일을 하는 것이 올바른지 말씀을 듣기 위해 종교 지도자께 인사드리러 왔다"며 "좋은 말을 듣고 반영해서 좋은 정치를 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엄기호 대표회장은 서울광장에서 열리는 퀴어축제와 이슬람을 위한 기도실 설치 등에 대한 견해를 물었다.

이에 안철수 후보는 "말씀한 부분을 종합적으로 정리해 공식적으로 발표할 것"이라며 "시장으로서 어느 정도까지 허용 가능하고 어떤 것이 불가능한지 종합해서 입장을 밝히겠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예훼손이나 허위사실, 욕설 및 비방 등의 댓글은 사전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