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덕남 목사 “최성규 한기총 전 선관위원장에게 공개 사과”

이대웅 기자 입력 : 2018.03.29 13:40

윤덕남 목사가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전 선거관리위원장 최성규 목사에게 "지난 한기총 선거 과정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는데, 다소 왜곡과 오해가 있었다"며 29일 공식 사과했다. 최 목사는 선거 과정에서 각종 소문에 시달렸다.

윤 목사는 "사실을 확인하지 못하고 실명을 거론한 것에 대해 대단히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최성규 목사님의 명예를 실추시킨 부분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진심으로 재차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윤덕남 목사는 "덧붙어 한기총 총대로서, 회계 장부 등 한기총 내부 문건들이 유출되고 있는 부분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한기총이 조속히 정상화되어 모든 부분들이 자리가 잡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