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동남노회, 새노래명성교회에 임시당회장 파송… 청빙 임박?

김진영 기자 입력 : 2018.03.10 20:12

새노래명성교회
▲새노래명성교회 ⓒ크리스천투데이 DB
예장 통합 서울동남노회가 새노래명성교회 임시당회장으로 고대근 목사(축복교회)를 파송했다.

직전 담임 김하나 목사가 명성교회로 간 후 새 담임목사를 찾기 위해 청빙위원회를 구성했던 새노래명성교회는 최근 후보를 3명으로 압축했고, 곧 이들의 설교를 청취한 뒤 공동의회를 거쳐 새 담임을 청빙할 계획이었다.

이런 가운데 노회가 임시당회장을 파송함에 따라 새노래명성교회의 청빙이 임박한 게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한편, 3월 11일 주일 낮예배 설교는 한경국 목사(치유하는교회)가 전할 예정이다. 그 동안은 새노래명성교회 부목사들이 돌아가며 설교해 왔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