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이치치 쌍둥이가 4주 되었어요”

강혜진 기자 입력 : 2018.01.20 20:47

닉 부이치치 아내, 페이스북에 생후 4주된 쌍둥이 딸 공개

닉 부이치치, 카나예 부이치치, 딸 쌍둥이
ⓒ카나에 부이치치 페이스북
닉 부이치치, 카나예 부이치치
ⓒ카나에 부이치치 페이스북 
닉 부이치치, 카나예 부이치치, 딸 쌍둥이
ⓒ카나에 부이치치 페이스북
닉 부이치치의 아내인 카나에 부이치치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태어난 지 4주가 된 쌍둥이 딸을 공개했다.

카나에는 “이는 흥미로운 여정이자 도전이었고, 사랑과 기쁨으로 충만했다. 우리 가족과 사역을 위해 계속적인 기도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두 사람이 딸을 안고 있는 모습, 부이치치 양 옆에 누워있는 딸의 모습 등이 담겨 있어 보는 이들을 미소짓게 만든다.

닉 부이치치 부부는 지난 2013년 2월 첫째 아들 키요시 제임스 부이치치를 얻었고, 2015년 11월 둘째 아들 데얀 세브리안 부이치치를 얻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