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초등학교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 실시... 오는 14일까지

이미경 기자 입력 : 2017.12.07 10:20

책 독서 공부 교육
▲ⓒPixabay
서울시가 오는 14일 오후 6시까지 '2018학년도 취학통지서 온라인 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

학부모가 온라인으로 취학통지서를 확인 한 후 배정된 초등학교로 제출할 수 있도록 해 바쁜 학부모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1일부터 시행된 이 서비스는 취학 예정 어린이의 보호자가 서울시 홈페이지에 접속해 공인인증서로 보호자 본인 확인 절차를 거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대상자는 취학 예정 어린이의 세대주, 부모, 조부모다. 

온라인 제출 서비스가 종료되는 14일 오후 6시 이후에는 동 주민센터 직원 혹은 통장을 통해 12월 중 통지서를 전달받아 해당 초등학교로 제출해야 한다.

2018학년도 초등학교 취학 아동은 만6세로 2011년 1월 1일부터 2011년 12월 31일까지 기간 중 출생 신고가 된 7만7000여 명이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