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가지 ‘기독교 핫이슈 플러스’ 발행지는 신천지

이대웅 기자 입력 : 2017.09.08 08:29

신천지 기독교 핫이슈 플러스
▲해당 무가지. ⓒ이대웅 기자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이 지하철역 등 주요 장소에서 '기독교 핫이슈 플러스'라는 이름의 4면 무가지를 배포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

이들은 8월 제1호 1면에서 "신천지예수교회 급성장 이유는 '진리말씀'"이라는 제목의 글과 그래프를 통해 본인들의 교세가 이미 2016년 '20만명'을 돌파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또 올해 상반기에만 15,528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올해 말까지 3만여명이 정식 입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성장의 비결을 '신천지-한기총 교리비교 영상'으로 내세우며 자신들에 대해 '성경대로 창조된 교회'라고 밝히고 있다.

2-4면에서는 '한기총은 왜 사라질 위기에 놓였나', '신천지 자원봉사 허위보도 CBS, 대법원서 철퇴', '급감하는 한기총의 인권유린 강제개종' 등의 제목으로 기존 성도들을 미혹하고 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