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절개 임플란트 수술과 부착치은의 중요성

김신의 기자 입력 : 2017.07.07 16:30

인플란트치과 김영덕 원장
▲인플란트치과 김영덕 원장이 수술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환자들이 무절개 임플란트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수술 시 주변 조직의 손상이 적고, 수술 후 부종, 출혈, 통증이 적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 그러나 무절개 임플란트는 눈으로 보고 시술하는 것이 아니므로 수술 전 정확한 분석이 있어야 한다.

수술 전 환자의 상태를 정확히 판단할 수 있는 충분한 경험이 있는 숙련도 높은 시술자가 시술하는 경우에만 절개 임플란트 수술보다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또한 무절개 임플란트 수술은 술법의 특성 상 수술부위 주변 부분의 부착치은을 어느 정도 소실시키게 되는데, 부착치은이 충분하지 않은 환자의 경우에는 손상된 부착치은이 새롭게 생성되는 데 큰 어려움을 겪을 수도 있다.

부착치은에 대해 알아보면, 사람의 치아 주변에는 일정 양의 단단한 잇몸이 존재하고 그 하방에 물렁한 잇몸이 시작된다. 치아와 접한 부분에 존재하는 연분홍색 잇몸부분이 “부착치은”이다. 부착치은의 역할은 치아와의 경계부위를 단단하게 만들어서 치아를 보호하는 것이다.

또한 임플란트 수술 후에도 부착치은이 수술부위를 단단하게 감싸주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부착치은이 단단하게 치아를 감싸줌으로 인해 음식물이 치아와 잇몸사이로 들어가지 못하게 방어하고 치아를 지지해주는 역할을 해준다.

따라서 수술 후 수술부위 주변에 부착치은이 새롭게 생성되지 않게 되면 감염이 발생할 수 있으며, 수술부위 주변의 감염은 주변 잇몸뼈의 소실로 이어져 임플란트의 실패를 유발하게 된다. 그러므로 무절개 임플란트 시술은 수술부위 주변 부착치은도 충분하고 골의 양이나 치조골의 각도, 시술자의 충분한 숙련도 등 여러 가지 요인들이 충족할 때에만 행해져야 한다.

구리시 인플란트치과 김영덕 원장은 “무절개 임플란트 수술 후 부착치은이 회복되지 못한다면 임플란트 주변에 있는 뼈에 잇몸이 단단하게 고정되지 못하여 잇몸 사이로 음식물이 침투하여 세균번식이 쉬워지게 된다.”라며 “환자 입장에서 무절개 임플란트가 간편하고 통증도 적다고 해서 무분별하게 무절개 임플란트를 시행하게 되면 오히려 수술 후 경과가 안 좋을 수도 있기에 무절개 임플란트 시술은 시술자가 충분히 숙련된 상태에서 올바르게 판단하여 시행하여야 한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