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교회, 김경원 목사 후임에 이상화 목사 청빙

김진영 기자 입력 : 2017.06.14 10:31

김 목사는 1년 앞당겨 올해 은퇴

김경원 이상화
▲김경원(왼쪽) 목사와 이상화 목사
서현교회(담임 김경원 목사)가 지난 11일 공동의회를 열고, 이상화 목사(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사무총장)를 후임 담임목사로 청빙했다.

서현교회는 이날 투표를 통해 902명 중 833명(92.4%)이 이 목사 청빙을 찬성해 이 같이 결정했다.

김경원 목사는 정년을 만 70세로 정한 교단법에 따라 내년 은퇴 예정이지만 한 해 앞서 올해 물러나기로 했다. 김 목사는 지난해 원로목사로 추대됐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