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학 > 성서의이해
프린트 이메일
 도서 상세정보
개역한글판 교회와 평신도의 자아상 - 사역훈련 2
정가
4000원
판매가
3950원 (1% ↓,50원 ↓)
출판사
국제제자훈련원(디엠로지스틱스)
저자
옥한흠
발행일
2008년 01월 18일
페이지수
135 page


목차

1과 : 교회가 무엇인가?
2과 : 교회의 존재 이유(1) : 예배
3과 : 교회의 존재 이유(2) : 훈련
4과 : 교회의 존재 이유(2) : 증거
5과 : 제자의 자격(1) : 전적 위탁자
6과 : 제자의 자격(2) : 증인
7과 : 제자의 자격(3) : 종
8과 : 몸의 지체와 상호 사역
9과 : 사역의 장을 찾으라
10과 : 당신은 왕같은 제사장이다.


 작가소개

옥한흠
옥한흠 “40대 청년 목사였던 시기에 수요 강단을 통해 선포하셨던 말씀이 우리에게 유산으로 남아 있다는 사실이 얼마나 행복한지요. 그의 카랑카랑한 사자후를 직접 들었던 성도들뿐 아니라 그가 걸었던 광인의 길을 따르고자 열망하는 사람들에게는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값진 선물입니다. 우리는 이 책을통해 사도들의 증언에 담긴 참 복음의 진수를 새롭게 만나며 그가 꿈꾸던 예수 그리스도의 교회의 원형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김원배 목사(한목협 상임회장, 예원교회 담임)


▶ 저자 소개

옥한흠 목사
제자훈련에 인생을 건 광인(狂人) 옥한흠. 그는 선교 단체의 전유물인 제자훈련을 개혁주의 교회론에 입각하여 창의적으로 재해석하고 지역 교회에 적용한 교회 중심 제자훈련의 선구자이다.
1978년 사랑의교회를 개척한 후, 줄곧 ‘한 사람’ 철학으로 예수 그리스도를 닮은 평신도 지도자를 양성하는 데 사력을 다했다. 사랑의교회는 지역 교회에 제자훈련을 접목해 풍성한 열매를 거둔 첫 사례가 되었으며, 오늘날까지 국내외 수많은 교회가 본받는 모델 교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986년도부터 시작한 ‘평신도를 깨운다 제자훈련 지도자 세미나’(Called to Awaken the Laity)는20년이 넘도록, 오로지 제자훈련을 목회의 본질로 끌어안고 씨름하는 수많은 목회자들에게 이론과 현장을 동시에 제공하는 탁월한 세미나로 인정받고 있다.
철저한 자기 절제가 빚어낸 그의 설교는 듣는 이의 영혼에 강한 울림을 주는 육화된 하나님의 말씀으로 나타났다. 50대 초반에 발병하여 72세의 일기로 생을 마감할 때까지 그를 괴롭힌 육체의 질병은 그로 하여금 더욱더 하나님의 말씀에 천착하도록 이끌었다. 삶의 현장을 파고드는 다양한 이슈의 주제 설교와 더불어 성경말씀을 심도 있게 다룬 강해 설교 시리즈를 통해 성도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이해하는 지평을 넓혀준 그는, 실로 우리 시대의 탁월한 성경 해석자요 강해 설교가였다.
설교 강단에서뿐만 아니라 삶의 자리에서도 신실하고자 애썼던 그는 한목협(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과 교갱협(교회갱신을위한목회자협의회)을 통해 한국 교회의 일치와 갱신에도 앞장섰다. 그리하여 보수 복음주의 진영은 물론 진보 진영으로부터도 존경받는, 우리 시대의 보기 드문 목회자였다.
고(故) 옥한흠 목사는 1938년 경남 거제에서 태어났으며 성균관대학교와 총신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의 캘빈신학교(Th. M.)와 웨스트민스터신학교에서 공부했으며 동(同) 신학교에서 평신도 지도자 훈련에 관한 논문으로 학위(D. Min.)를 취득했다. 한국 교회에 끼친 제자훈련의 공로를 인정받아 웨스트민스터신학교에서 수여하는 명예신학박사 학위(D. D.)를 받았다. 2010년 9월 2일, 주님과 동행한 72년간의 은혜의 발걸음을 뒤로하고 하나님의 너른 품에 안겼다.
생전에 그가 집필한 교회 중심의 제자훈련 교과서인 [평신도를 깨운다]는 100쇄를 넘긴 스테디셀러로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11개 언어로 번역 출간되었다. 주요 저서로 [나를 사랑하느냐], [안아 주심], 성경 강해 시리즈 [로마서 1,2,3], [요한이 전한 복음 1,2,3], 그의 일생을 다룬 책으로는 [광인], [제자훈련 열정 40] 등이 있다.
인터파크 도서 정보 제공

 관련분야 다른책 보기

댓글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댓글전체(0개)
 
 
 
 
북스 많이 본 책
전체 많이 본 기사
 
Copyright ⓒ Christiantoday.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