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민서의 신앙고백 “믿음 갖고, 자기 십자가 짊어져야”

김신의 기자 입력 : 2016.04.25 17:19

김민서
▲배우 김민서. ⓒ김민서 SNS

‘동안미녀’, ‘성균관 스캔들’, ‘나쁜 남자’, ‘해를 품은 달’ 등에 출연한 배우 김민서가, 24일 SNS에 배우로서의 삶과 신앙에 대해 고백했다.

먼저 김민서는 “여배우로서, 무대에서 연기를 하면서 즐겁고, 희열감과 황홀함을 느낀다”며 “연기를 하고 있는 내 모습이 너무 멋지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김민서는 “매일 내 영혼의 힘이 성장하고 있음을 느낀다”며 자신이 이제야 알고 이해하게 된 이야기를 이어갔다.

김민서는 “연기를 한다거나 글을 쓰든 간에 상관없이,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내가 꿈꿔왔던 명예도 화려함도 아닌 인내를 할 줄 알아야 한다는 것”이었다고 했다.

이어 “결국 우리는 믿음을 갖고, 자기 십자가는 자기가 짊어지고 가야 한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는 것”과 “그리고 내가 그것을 믿고 가면 그렇게 아프지도 않을 거고, 자기 본분에 맞게 가면 인생도 그렇게 두렵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